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눈바람 이어 내일은 칼바람

최종수정 2018.12.13 11:25 기사입력 2018.12.13 11:25

댓글쓰기

서울 아침 영하 8도로 떨어질듯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눈이 내린 한반도에 13일 오후부터는 '칼바람'이 불어 더 추워지겠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일부지역에 눈이 그치는 오후부터 바람이 강하게 불겠고 바람은 내일(14일)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보됐다.
기상청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오후 예상 풍속은 서울이 5~8m/s, 서해안이 8~12m/s다. 풍속은 8m/s일 경우 작은 나무들이 흔들리기 시작하는 정도, 10m/s를 넘으면 큰 나무의 가지들이 움직이고 전선에 바람 소리가 나는 수준의 세기다.

바람은 기온이 떨어지면서 더 차갑게 느껴지겠다. 이날 오후부터는 기압골이 우리나라를 통과하면서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돼 기온을 떨어뜨리겠다. 이날 오후 기온은 2~9도, 내일 아침 기온은 서울이 -8도, 경기 파주 -13도, 강원 대관령 -15도, 충북 제천 -13도 등으로 예보됐다.

서울의 눈은 11~12시에 대부분 그치겠다. 눈구름대가 내륙에서 발달하면서 일시적으로 다소 강한 눈이 내릴 때가 있겠으나 눈의 강도는 차차 약화되면서 그 밖의 중부지방의 눈은 오후에 대부분 그치겠고 남부지방에서는 오후까지 산발적으로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강원영서와 충북, 충남, 전북 등 일부 지역에도 눈이 내릴 가능성이 있다. 예상 적설량은 경기남부서해안 1~3cm, 경기남부서해안과 강원영동 제외한 중부지방 1cm 내외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