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이길여 가천대총장 대한적십자사 '박애장 금장' 받아

최종수정 2018.08.15 07:30 기사입력 2015.10.27 15:20

댓글쓰기

이길여 가천대 총장(오른쪽)이 27일 대한적십자사로부터 박애장 금장을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성남)=이영규 기자] 이길여 가천대학교 총장이 대한적십자사로부터 박애장 금장을 수상했다.

이 총장은 27일 서울 명동 우리은행 본점 강당에서 개최된 대한적십자사 창립110주년 기념식에서 김성주 총재로부터 박애장 금장을 받았다.
박애장은 공평무사하게 인류애를 발휘해 불우한 사람들의 복지증진에 탁월한 공로가 있거나 위난에 처한 인명을 구제하거나 안전을 도모하는데 큰 공로가 있는 유공자 또는 단체에 주는 상이다.

이 총장은 1957년 서울대 의대를 졸업하고 1958년 인천에서 산부인과의원을 개원한 이래, 의료를 통한 봉사와 인재양성이란 목표달성을 위해 도전을 거듭해 온 의료인으로, 박애ㆍ봉사ㆍ애국을 병원과 학교의 이념으로 해 사회공헌을 위해 힘써왔다.

이 총장은 이날 수상소감에서 "국가와 사회를 위해 도움이 되는 사람이 되어야겠다고 다짐했는데, 이번에 이렇게 큰 상을 받고 보니 제가 삶을 잘못 산거 같지는 않다"며 "박애와 봉사, 애국의 철학을 갖고 의료와 교육 분야에서 우리나라는 물론 국제사회 발전을 위해 더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적십자사는 이날 기념식에서 국내외에서 사랑과 봉사의 정신을 몸소 실천하며 묵묵히 봉사해 온 2만9757명에게 정부 표창 및 적십자 표창을 수여했다.
적십자 포장 '인도장 금장'은 반기문 UN 사무총장이, '박애장 금장'은 이길여 가천대학교 총장과 서영자 홀트아동복지회 후원회 고문이, '박애장 은장'은 김한겸 고려대 교수가 각각 받았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