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정몽준 "군인은 보이는데 정치인은 안보인단 말 들어서야"

최종수정 2013.03.12 14:10 기사입력 2013.03.12 14:1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경호 기자]새누리당 정몽준 전 대표가 정부조직법 처리 지연과 관련, 집권여당인 새누리당의 정치력 발휘를 거듭 주문했다.

정 전 대표는 11일 트위터에 "황우여 대표가 사실상 전시상태 각오로 임해야 한다고 했는데 공감한다"면서도 "그런데 이런 상황에서 국회가 스스로 위축되고 국정의 중심이 되지 못하는 구경꾼으로 전락하는 것 같아 걱정"이라고 말했다.

정 전 대표는 이어 "대한민국이 민주주의를 하는 한 정치의 중심은 국회와 여당"이라며 "새누리당은 청와대 의견을 존중하면서도 중심을 잡고 책임감과 자신감을 갖고 일해야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최근 남북간 대치상황에서 국정운영이 국방중심으로 돌아가고 있는 것과 관련, "군인은 보이는데 정치인은 보이지 않는다는 말을 들어서야 하나"라며 아쉬워했다.

이경호 기자 gungh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