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정읍시 농업기술센터, 여름철 원예작물 재배관리 당부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전북 정읍시 농업기술센터가 장마 이후 심한 무더위가 찾아오며 원예작물의 고온, 건조 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폭염 예방 및 대처를 철저히 할 것을 당부했다.

정읍시 농업기술센터, 여름철 원예작물 재배관리 당부
AD
원본보기 아이콘

11일 정읍시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여름철 원예작물은 역병, 탄저병, 풋마름병, 부패병 발생 빈도가 높아지는데 특히 빗물에 의해 전염되는 탄저병 방제를 위해서는 장마 전후로 살균제 처리를 해야 예방할 수 있다.


고추는 병에 걸린 잎이나 열매는 발견하는 즉시 제거해 주고, 상처를 통한 병원균의 2차 침입을 방지하기 위해 보호성 살균제를 7~10일 간격으로 2~3회 살포해 줘야 한다.

고온 다습한 환경에서는 곰팡이병이 많이 발생할 수 있어 탄저병, 포도의 갈색무늬병, 노균병 등을 적극 방제해야 한다.


포도, 블루베리 등을 재배하는 시설하우스에는 환기팬을 적극 가동해 최대한 시설 내 공기 습도를 낮추도록 해야 한다.


고추는 바이러스, 나방류, 총채벌레, 응애류 발생 빈도가 높아지는데 해충 발견 시 살충제를 3~4일 간격으로 처리해야 하고 바이러스는 일단 감염이 되면 치료가 되지 않고 주변으로 확산되므로 즉시 제거한다.

과수는 고온이 지속되면 응애, 나방류 등 해충이 확산하기 때문에 해충 유입 방지를 위한 예방 위주로 관리를 하고 발생 초기 전용 약제 방제를 철저히 해야 한다.


고추는 폭염으로 뿌리 양분 흡수율이 감소해 생육 부진, 수정 불량, 생장점 위축증, 일소과 발생 등 다양한 증상이 나타난다.


특히 칼슘 흡수가 저해돼 석회 결핍 증상이 나타나는데 예방을 위해 요소 0.2%액이나 제4종 복합비료를 5~7일 간격 2~3회 살포해야 한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 시기 원예작물의 안정적인 생산을 위해 생육 관리와 병해충 방제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정읍=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재길 기자 baekok@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양대노총 "최저임금 1만30원, 명백한 실질임금 삭감" 금리인하 깜빡이 켠 한은 "적절한 시기 방향전환 준비"(종합) 尹, 채상병특검법 재의요구안 재가…22대 국회 첫 거부권

    #국내이슈

  • 한미, '핵전력 기반' 동맹 격상…美 핵작전 논의 '최초' 나토, '워싱턴 선언' 발표…"북·러 군사 협력 강화 심각한 우려"(종합) "정준영 클럽서 여성들에게 접근하더니…" 프랑스서 목격담

    #해외이슈

  • 암바니 세 자녀 결혼식 모두 챙긴 이재용…韓기업인 중 유일하게 초청받아 "'갤럭시 AI' 올해 2억대 기기 탑재…당분간 유료화 계획 無" "헬멧 쓴 고양이는 뭐지?"…삼성전자 총파업에 뜬 신스틸러 정체

    #포토PICK

  • "내수→수출 기지로 전환" 전략 바꾼 韓中자동차 합작사 "일단 삽니다" 가격 공개도 안 했는데…사전계약 7000대 돌파한 車 2000만원대 초중반…현대차 캐스퍼 일렉트릭 사전계약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 AI 기술혁신 핵심 동력 부상한 '소버린 AI' [뉴스속 용어]美 바이든 '원전 배치 가속화 법안' 서명 [뉴스속 용어]美-中 장군멍군 주고받는 '지옥도 전략'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

한 눈에 보는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