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TV손자병법' 원로배우 오현경 별세…향년 88세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지난해 8월 뇌출혈로 쓰러진 후 투병
무대 인생 60년…KBS 공채 1기 연예인

드라마 'TV 손자병법'에서 만년 과장 역할로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고, 이후 60년 넘게 연극 무대를 누벼온 원로배우 오현경이 별세했다. 향년 88세.


1일 유족에 따르면 오현경은 지난해 8월 뇌출혈로 쓰러진 뒤 요양병원에서 투병 생활을 하다 이날 오전 세상을 떠났다.

원로배우 오현경 [사진=연합뉴스]

원로배우 오현경 [사진=연합뉴스]

AD
원본보기 아이콘

1936년 서울 종로구 수송동에서 태어난 고인은 일제강점기 시인 오일도의 종손자다. 고인은 1954년 서울고등학교 2학년 재학시절 교내 연극반을 만들어 활동하며 연기 인생을 시작했다. 이듬해 전국고등학교연극경연대회에서 '사육신'에 성삼문 역으로 남자연기상을 받으며 배우로서의 재능을 확인했다.

연세대 국어국문학과 재학 중 연세극예술연구회 회원으로 활동하며 연기와 연출에 몰두했다. 졸업 후에는 실험극단 단원으로 '휘가로의 결혼', '맹진사댁 경사', '동천홍', '허생전' 등 수많은 연극 작품에 출연했다.


KBS 1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그 후 동양방송으로 이적해 활동했으며 주로 희극적 인물을 연기했다. 1960년대 TV 드라마 시대를 열어 296부작 드라마 'TV 손자병법'(1987~1993)의 이장수 역으로 인기를 누리기도 했다. 이장수는 늘 부장 승진에 실패하는 자재과 만년 과장이다.


오현경은 식도암, 위암 판정을 받으며 잠시 연기 활동을 중단했지만 2008년 연극 무대로 돌아와 제2의 전성기를 맞았다.

그는 2008년 서울연극제 참가작 '주인공'에서 주역 최팔영 역할로 서울연극제 남자연기상을 받았다. 이어 2009년에는 연극 '봄날'에서 아버지 역으로 대한민국연극대상 남자연기상을 탔다.


지난해 5월에는 연세극예술연구회 졸업생과 재학생들이 함께 올린 합동 공연 '한여름 밤의 꿈'에 잠깐 출연했으며, 이 작품은 오현경의 유작이 되었다.


고인은 동아연극상 남우조연상(1966), 백상예술대상 연극 부문 연기상(1985), KBS 대상(1992) 등을 수상했다. 2013년에 대한민국예술원 회원에 선출됐다.


빈소는 서울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12호실이며, 유족으로는 딸 오지혜 배우와 아들 오세호 씨가 있다. 아내 윤소정 배우는 지난 2017년 패혈증으로 별세했다. 발인은 5일, 장지는 천안공원묘원이다.





이소진 기자 adsurdism@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하이브 막내딸’ 아일릿, K팝 최초 데뷔곡 빌보드 핫 100 진입 국회에 늘어선 '돌아와요 한동훈' 화환 …홍준표 "특검 준비나 해라" 의사출신 당선인 이주영·한지아…"증원 초점 안돼" VS "정원 확대는 필요"

    #국내이슈

  • '세상에 없는' 미모 뽑는다…세계 최초로 열리는 AI 미인대회 수리비 불만에 아이폰 박살 낸 남성 배우…"애플 움직인 당신이 영웅" 전기톱 든 '괴짜 대통령'…SNS로 여자친구와 이별 발표

    #해외이슈

  • [포토] 세종대왕동상 봄맞이 세척 [이미지 다이어리] 짧아진 봄, 꽃놀이 대신 물놀이 [포토] 만개한 여의도 윤중로 벚꽃

    #포토PICK

  • 게걸음 주행하고 제자리 도는 車, 국내 첫선 부르마 몰던 차, 전기모델 국내 들어온다…르노 신차라인 살펴보니 [포토] 3세대 신형 파나메라 국내 공식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전환점에 선 중동의 '그림자 전쟁'   [뉴스속 용어]조국혁신당 '사회권' 공약 [뉴스속 용어]AI 주도권 꿰찼다, ‘팹4’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