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3년 간 61배 매출 성장’ 팀프레시 식자재 유통 사업.. 주류 유통 본격화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 취급 품목 다각화로 식자재 유통사업 확장 가속화
- 기존 콜드체인 역량을 통한 주류 유통 시장 개척 시너지 예상

‘3년 간 61배 매출 성장’ 팀프레시 식자재 유통 사업.. 주류 유통 본격화
AD
원본보기 아이콘

콜드체인 플랫폼 팀프레시가 주류 유통 시장에 뛰어든다.


지난 19년 식자재 공급을 통해 유통 사업에 첫발을 내디딘 후, 취급 품목 확대를 통해 유통사업 확장을 가속화시킬 전망이다.

팀프레시는 콜드체인 물류를 기반으로 식자재 유통, F&B 프랜차이즈 등 다양한 수익 사업을 연계하고 있는 예비 유니콘 기업이다. 높은 성장률과 뛰어난 사업성을 인정받아, 이미 지난해 1600억 원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팀프레시 관계자는 지난 6월 종합주류도매법인 '팀프주류'를 설립하고 사업 본격화에 나섰다고 밝혔다. 해당 관계자에 따르면 기존 물류 인프라 및 사업부 간 시너지를 활용하여 빠르게 사업규모를 확장해 나갈 수 있다는 전망이다.


특히 식자재와 주류 모두를 취급하는 점포에는 경쟁력 높은 가격을 제시할 수 있어 보다 공격적인 고객 확보가 가능해지며, 점주 입장에서는 식자재와 주류를 동시에 해결할 수 있게 되어 편의성이 증가될 것으로 예상된다.

다 년 간의 물류 및 식자재 유통 경험을 가진 팀프레시는 이미 주류 유통에 필요한 인프라를 대부분 갖추고 있다. 기본적으로 콜드체인에 대한 사업 이해도를 갖추고 있어 소주, 맥주 등의 일반주류뿐만 아니라 일부 보관 온도에 민감한 전통주까지 영역을 효과적으로 넓힐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팀프레시는 연내 전통주를 비롯한 특정주류, 그리고 수입주류까지 취급 주종을 확대할 예정이다. 최근 MZ세대를 중심으로 빠르게 퍼져 나가고 있는 프리미엄 막걸리, 위스키 등의 프리미엄 주류 시장 공략을 위해서이다.


물류와 유통 모두를 아우르는 선두 기업이 없는 상황에서 기존의 인프라를 바탕으로 취급 카테고리를 넓혀, 업계 신흥강자로서 자리매김하겠다는 포부로 해석된다.


팀프주류는 사업 런칭 세 달 만에 약 20배의 매출 성장을 기록하며 성장세에 대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정진 기자 peng1@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하이브 막내딸’ 아일릿, K팝 최초 데뷔곡 빌보드 핫 100 진입 국회에 늘어선 '돌아와요 한동훈' 화환 …홍준표 "특검 준비나 해라" 의사출신 당선인 이주영·한지아…"증원 초점 안돼" VS "정원 확대는 필요"

    #국내이슈

  • '세상에 없는' 미모 뽑는다…세계 최초로 열리는 AI 미인대회 수리비 불만에 아이폰 박살 낸 남성 배우…"애플 움직인 당신이 영웅" 전기톱 든 '괴짜 대통령'…SNS로 여자친구와 이별 발표

    #해외이슈

  • [포토] 세종대왕동상 봄맞이 세척 [이미지 다이어리] 짧아진 봄, 꽃놀이 대신 물놀이 [포토] 만개한 여의도 윤중로 벚꽃

    #포토PICK

  • 게걸음 주행하고 제자리 도는 車, 국내 첫선 부르마 몰던 차, 전기모델 국내 들어온다…르노 신차라인 살펴보니 [포토] 3세대 신형 파나메라 국내 공식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전환점에 선 중동의 '그림자 전쟁'   [뉴스속 용어]조국혁신당 '사회권' 공약 [뉴스속 용어]AI 주도권 꿰찼다, ‘팹4’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