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관광산업 디지털혁신 위해 민·관 뭉쳤다…'TF 출범'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12일 관광공사 서울센터서 첫 토론회

관광산업의 디지털 혁신을 위해 민·관이 함께 힘을 모은다.

관광 디지털 혁신 키비주얼. [사진 = 한국관광공사]

관광 디지털 혁신 키비주얼. [사진 = 한국관광공사]

AD
원본보기 아이콘

문화체육관광부는 관광산업 미래 청사진 도출을 위해 '관광산업 디지털 혁신 특별전담팀'을 출범한다고 14일 밝혔다.


용호성 문체부 관광산업정책관이 주관하는 특별전담팀에는 정책 실행기관인 한국관광공사와 정책 연구기관인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공공기관 대표로 참여한다. 관광벤처기업, 여행업·국제회의업 등 전통 관광기업 관계자와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미래 유망기술 민간 전문가들도 함께한다.

전담팀은 지난 12일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에서 공공기관 관계자만 참여한 가운데 첫 토론회를 갖고 K-관광산업의 미래 성장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디지털 혁신 전략을 논의했다.


참가자들은 4차 산업혁명이 진행 중이고 미래에 본격적으로 다가올 산업 구조 변화를 준비하는 작업이 디지털 전환이라는 데 동의했다. 또 디지털 전환은 관광기업 생산 효율성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한편 디지털 격차와 글로벌 승자독식 구조를 초래해 전통 관광사업체가 도태될 수 있다는 위기의식을 공유했다.


아울러 참가자들은 ▲관광산업 업종별·단계별 디지털전환 지원체계 마련 ▲데이터 친화적 생태계 조성 ▲디지털 인력양성 ▲디지털 관련 법제도 정비 방안을 논의했다. 관광기업의 해외 시장진출을 확대해 글로벌 관광기업의 국내 시장 점유에 적극적으로 대응해야 한다는 의견도 제시됐다.

전담팀은 향후 관광기술 분야 민간 전문가들과 네 차례의 토론회를 추가로 개최해 관광산업 미래 디지털 혁신 전략을 도출할 계획이다.


용호성 문체부 관광산업정책관은 "인공지능·빅데이터·챗지피티(ChatGPT)의 등장으로 관광 패러다임이 획기적으로 변하고 있다"며 "학계와 민간을 아우르는 폭넓고 깊이 있는 논의를 통해 첨단산업으로 떠오르는 관광산업의 디지털 전환을 이끌고, 이를 통해 K-관광이 새로운 미래 먹거리로 작동하도록 촘촘하게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김희윤 기자 film4h@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남녘 매화 '활짝'...봄 맞이 나선 서울 자치구들 노소영 "비서가 5년간 26억 빼돌려" 고소…경찰 수사 착수 이창용 "구조개혁엔 단기 희생 수반…모든 이해당사자 합의 어려워"

    #국내이슈

  • 테슬라 中공장 출하량 전년比 19% 감소…주가7%↓ 美 공화당 경선 첫 승 거둔 헤일리…트럼프 대세 영향 적어 ‘골프황제’ 우즈, 최고의 스포츠맨십 선수에 선정

    #해외이슈

  • [포토] 도로 위 지뢰 '포트홀' 급증 [포토] 유채꽃 품에 안은 푸바오 '서대문, 1919 그날의 함성'... 시민들 만세 행진

    #포토PICK

  • 영암군  F1 경주장서 10월 국제 드론 레이싱대회 열린다 현대차 아이오닉6, 미국 '최고 연료소비효율 차' 1위 하이브리드 돌풍에 뜨는 일본 차…'노재팬' 이후 최고

    #CAR라이프

  • “난 의새…쉬면서 다이어트 해야지” 의사 챌린지에 공분 [뉴스속 용어]배당 받을 권리가 사라졌다, '배당락' [뉴스속 용어]전장 나가며 몸에 새긴 표식 '부병자자'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