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피에스케이, 반도체 설비투자 축소 지속”

최종수정 2022.10.15 09:50 기사입력 2022.10.15 09:50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BNK투자증권은 15일 피에스케이 에 대해 반도체 업계의 전반적인 설비투자 축소에 따라 올 하반기 실적이 둔화될 전망이라며 투자의견 ‘보유’를 제시했다.


피에스케이는 반도체 전공정 장비 PR strip 등 4개 제품을 제조, 판매하는 기업이다. 주요 고객은 삼성전자, 마이크론, 인텔 등이다. 주력 제품 PR strip이 전체 매출의 70~80%를 차지하고 있지만 신제품들이 가격대가 2배 이상 높은 고부가 제품군이다.

이민희 BNK투자증권 연구원은 “낸드(NAND) 가격이 후발업체들 현금비용 수준까지 떨어졌고 디램(DRAM)도 수익성이 크게 하락한 상태라 업계 감산 움직임이 활발해지고 있다”며 “업계 감산과 투자 축소 움직임에 따라 최근 업황 바닥 기대감이 상승하고 있으나 업황 회복을 위해서는 수요 개선 신호가 있어야 하는데 이는 아직 불확실한 상태”라고 분석했다.


이 연구원은 “반도체 고객사들의 재고 조정이 올 3분기부터 본격 시작했고 현재 소비경기 흐름과 기간을 고려 시 2023년 상반기까지는 재고조정이 이어질 전망”이라며 “고객 설비 투자 축소 압력은 한동안 지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이어 그는 “신제품 공급과 연말부터 삼성 P3향 장비 입고 모멘텀이 있기는 하지만 설비투자 규모는 축소될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며 “보수적인 고객사 투자 동향으로 올 하반기부터 실적이 둔화될 전망”이라고 덧붙였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르포]방안엔 침대, 휴지통엔 콘돔…청소년 북적이는 '룸카페' 조민 "검찰·언론 지난 4년 저희 가족에 가혹했다" "저 결혼 시켜주면 1억원 지급" 25억男 수상한 전단지

    #국내이슈

  • 튀르키예, 7.8 강진으로 사망자 3500명 넘어…추가 피해 우려 "월급 적고 친구도 못 만나"…연봉 2억 美의원의 불평 성인 인구 2%가 수감된 나라…여의도 절반크기 감옥 지었다

    #해외이슈

  • 서울시가 추모공간으로 제안한 녹사평역 지하 4층…어떤 곳이길래 청보호 선실서 실종자 1명 숨진 채 발견 조국, ‘자녀 입시비리’ 등 혐의 1심서 징역 2년 실형(종합)

    #포토PICK

  • "픽업트럭 큰형님 왔다"…GMC 시에라 국내 출시 현대차 미래공장 원형은 한국 아닌 싱가포르에 [타볼레오]일자 눈썹·넓어진 실내…소형이라뇨?

    #CAR라이프

  • [뉴스속 그곳]北 위험도 상향 평가한 '스팀슨센터' [뉴스속 용어]노인 지하철 무임승차에 주목받는 'PSO' [뉴스속 용어]인공위성 시대에 '정찰풍선'이 웬일?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