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종합]팀쿡 자신한 '아이폰13' 내달8일 韓상륙…LG빈자리 노린다

최종수정 2021.09.15 10:37 기사입력 2021.09.15 10:37

댓글쓰기

"무엇과도 비교할 수 없다" 쿡CEO 자신감

[종합]팀쿡 자신한 '아이폰13' 내달8일 韓상륙…LG빈자리 노린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구은모 기자]"아이폰은 계속 발전하고 있다. (프로 모델은) 최첨단 기술이 집약돼 지금까지 우리가 만들었던 것 중 최고의 아이폰이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


애플의 신형 스마트폰 '아이폰13'이 다음 달 8일 한국시장에 공식 상륙한다. 모바일 사업에서 철수한 LG폰의 빈자리를 차지하고 5G 혁신을 주도하기 위한 ‘삼성전자 VS 애플’의 경쟁이 한층 뜨거워질 전망이다. 팀 쿡 애플 CEO는 "무엇과도 비교할 수 없다"며 아이폰13 시리즈에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종합]팀쿡 자신한 '아이폰13' 내달8일 韓상륙…LG빈자리 노린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애플의 계절" 아이폰13 출격

애플은 14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애플파크에서 스페셜 이벤트를 열고 아이폰13 시리즈를 비롯한 신제품을 공개했다. 아이폰13 시리즈는 전작과 마찬가지로 ▲아이폰13(6.1인치) 아이폰13 미니(5.4인치) 아이폰13 프로(6.1인치) 아이폰13 프로맥스(6.7인치) 등 4종으로 구성됐다.


외관상 큰 변화는 없었다. 전작인 아이폰12에서 5G를 최초로 지원하고 3년 만에 외부 디자인을 바꿨던 것과 달리, 아이폰13은 디스플레이 상단의 카메라 노치 크기만 20% 줄인 정도만 확인된다. 다만 800니트 밝기를 제공하는 OLED 기반 슈퍼 레티나 XDR 디스플레이를 장착하고 120㎐ 가변주사율을 적용해 기존보다 더 선명하고 매끄러운 화질을 갖췄다. 또한 CPU 처리 성능을 최대 50% 개선한 ‘A15 바이오닉’ 칩을 탑재해 내실도 다졌다. 5nm(나노미터, 10억분의 1m) 공정으로 150억개의 트랜지스터를 집적한 이 칩은 아이폰의 성능을 한층 끌어올리며 부담이 큰 작업들도 매끄럽고 효율적으로 처리할 수 있게 한다. 스마트폰에 탑재된 모든 CPU 중 가장 빠르다고 애플은 강조했다. 배터리 수명 역시 전작 대비 1.5~2.5시간 길어졌다.


아이폰13 프로

아이폰13 프로

썝蹂몃낫湲 븘씠肄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14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애플파크에서 열린 애플의 스페셜 이벤트에서 ‘아이폰13’ 시리즈를 소개하고 있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14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애플파크에서 열린 애플의 스페셜 이벤트에서 ‘아이폰13’ 시리즈를 소개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특히 애플은 아이폰13 시리즈의 카메라 성능을 대폭 끌어올리는 데 집중했다. 아이폰13과 미니 모델에는 1200만화소 초광각과 망원 카메라가 탑재됐다. 프로와 프로맥스 모델은 2㎝의 최소 초점거리에서도 초근접 촬영이 가능해졌다. 아울러 모든 모델에 '센서 시프트 광학식흔들림보정(OIS)'가 적용됐다. 동영상 촬영 시 카메라 초점이 피사체에 따라 자유롭게 조정되는 ‘시네마틱 모드’도 지원한다.

쿡 CEO는 "쉽고 간편한 사용성, 아름답고 견고한 디자인, 방수 성능, 긴 배터리 용량, 업계를 선도하는 성능, 최고의 카메라, 개인보호기능 등을 담았다"고 아이폰13 시리즈를 소개했다. 그는 "아이폰은 세상을 완전히 바꿔 놓았다"며 "(아이폰13 시리즈가)무엇과도 비교할수 없는 없는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프로 모델에 대해서는 "동급 최고"라며 "최첨단 기술이 집약됐다"고 자신감도 표했다.


국내 출고가는 ▲아이폰13 미니 95만원 ▲아이폰13 109만원 ▲아이폰13 프로 135만원 ▲아이폰13 프로 맥스 149만원부터다. 아이폰13과 미니 모델은 핑크, 블루, 미드나이트, 스타라이트, 프로덕트레드 등 5가지 색상, 프로와 프로 맥스 모델은 그래파이트, 골드, 실버, 시에라 블루 등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저장 용량은 아이폰13과 미니 모델이 ▲128GB ▲256GB ▲512GB, 프로와 프로 맥스는 ▲128GB ▲256GB ▲512GB ▲1TB로 구성된다.


◆삼성 폴더블 열풍 잠재울까

한국은 오는 24일로 예정된 1차 출시국에는 포함되지 않았다. 국내에서는 내달 1일 사전예약을 시작해 8일 공식 출시된다. 애플의 첫 5G 스마트폰이었던 아이폰12에 비해 혁신 요소가 뚜렷하지 않은 상황에서, 최근 기대 이상의 성적을 거두고 있는 삼성 폴더블폰 '갤럭시 Z플립3' '갤럭시 Z폴드3'의 흥행 열풍을 꺾을 수 있을 지가 관건이다.


매년 신제품 가격을 올려온 애플이 올해 아이폰13의 출고가를 전작과 동일하게 책정한 것 역시 이 같은 판단에 따른 것으로 해석된다. 모든 라인업에서 공격적 가격정책을 펼치고 있는 삼성전자, 샤오미가 애플 주도의 5G 프리미엄 시장까지 강하게 위협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아이폰은 에어팟, 애플워치, 아이패드, 맥 등으로 이어지는 애플 생태계의 핵심이자 시작단계로 평가된다. 결국 생태계 싸움에서 밀리지 않기 위한 경쟁이 뜨거울 수 밖에 없는 이유다.


쿡 CEO가 이날 아이폰13 외에 '애플워치7', '아이패드 미니' 등 신제품을 소개하며 경쟁제품들과의 차별성을 거듭 강조한 이유도 동일 맥락으로 읽힌다. 그는 "우리는 최고의 제품과 서비스를 만들어 사람들이 매일 위대한 일들을 하도록 돕는다"며 아이폰을 중심으로 애플 생태계가 일궈가고 있는 혁신을 강조했다.


[종합]팀쿡 자신한 '아이폰13' 내달8일 韓상륙…LG빈자리 노린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종합]팀쿡 자신한 '아이폰13' 내달8일 韓상륙…LG빈자리 노린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국내 스마트폰 시장에서는 LG전자가 차지했던 10%대 점유율을 아이폰13이 흡수할 수 있을 지가 관전 포인트로 꼽힌다. '외산폰의 무덤'으로 불리는 한국 시장에서 유일하게 두 자릿수 점유율을 기록 중인 애플(20%)은 LG폰 철수 결정 직후 LG베스트샵과 손잡는 등 그간 약점으로 꼽혀온 국내 유통망을 빠르게 확대하고 있다. LG전자의 지난해 점유율 13%는 시장 판도를 뒤집을 만한 숫자는 아니다. 하지만 사실상 삼성전자(65%)의 안방인 한국 시장 공략에 속도를 높이고 있는 애플로서는 의미 있는 규모라는 평가가 나온다.


글로벌 시장에서도 미국 정부의 제재로 직격탄을 맞은 중국 화웨이, 모바일 사업에서 철수한 LG전자의 빈자리를 차지하기 위한 스마트폰 제조사들의 경쟁이 달아오르고 있다. 지난해를 기준으로 한 화웨이의 점유율은 14%로 2위 애플(15%)과 불과 1%포인트 차이였다. LG전자의 경우 글로벌 점유율은 2%대지만 애플의 안방인 북미 지역 등에서 점유율 3위로 강세를 보이고 있다. 애플로선 결코 경쟁사에 빼앗길 수 없는 시장인 셈이다. 애플이 LG폰 철수가 공식화된 직후 서둘러 국내와 북미 시장에서 LG폰 보상판매에 나선 이유도 이 같은 배경에 기인한다.


애플 아이폰13에 맞서 스마트폰 왕좌를 노리는 삼성전자와 샤오미의 공세도 매섭다. 앞서 3세대 폴더블폰으로 하반기 기선제압에 성공한 삼성전자는 이제 '갤럭시S21 팬에디션(FE)'과 A시리즈 출격을 준비하고 있다. 전략 플래그십 모델인 '갤럭시 S22' 조기 등판카드도 거론된다. 2분기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에서 애플을 꺾고 2위로 올라섰던 샤오미 역시 이날 오후 중국 베이징에서 신제품을 공개한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14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애플파크에서 열린 애플의 스페셜 이벤트에서 ‘아이패드 미니’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이미지출처=EPA연합뉴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14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애플파크에서 열린 애플의 스페셜 이벤트에서 ‘아이패드 미니’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이미지출처=EPA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한편 이날 애플은 아이폰13 시리즈 외에도 내구성을 강화한 애플워치7, 6세대 아이패드 미니, 9세대 아이패드 등을 함께 공개했다.


신형 아이패드는 10.2형의 레티나 디스플레이와 센터 스테이지 등 첨단 기술이 적용되고, 12MP 울트라 와이드 전면 카메라가 탑재됐다. 신형 아이패드 미니는 전작보다 커진 8.3형 리퀴드 레티나 디스플레이를 탑재하는 동시, 테두리는 얇아져 콤팩트한 사이즈를 그대로 유지했다. A15 칩을 탑재해 이전 세대보다 성능도 80% 개선했다. 가격은 ▲아이패드 미니 와이파이(Wi-Fi) 모델 64만9000원 ▲아이패드 미니 와이파이+셀룰러 모델 83만9000원 ▲아이패드 와이파이 모델 44만9000원 ▲아이패드 와이파이+셀룰러 모델 61만9000원부터다.


신형 스마트워치인 애플워치7은 베젤이 얇아지며 전작보다 디스플레이 크기가 20% 커졌고 충전속도도 빨라졌다. 균열에 강한 전면 크리스탈을 사용해 역대 워치 시리즈 중 가장 뛰어난 내구성을 자랑한다는 평가다. 가격은 399달러부터 시작하며 올 가을 출시될 예정이다.

[종합]팀쿡 자신한 '아이폰13' 내달8일 韓상륙…LG빈자리 노린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구은모 기자 gooeunm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