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한화큐셀-삼성전자, '제로 에너지 홈' 구축 위한 업무협약 체결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한화큐셀, ESS로 전력 생산·저장, 데이터 관리
삼성전자, 에너지 절감 서비스 제공

한화큐셀-삼성전자, '제로 에너지 홈' 구축 위한 업무협약 체결
AD
원본보기 아이콘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한화솔루션 그린에너지 부문인 한화큐셀과 삼성전자 가 글로벌 가정용 에너지 시장을 선도하기 위한 전략적 협력을 추진한다. 미국, 독일, 한국 등 주요 태양광 모듈 시장에서 점유율 1위를 달성한 한화큐셀과 전 세계 가전 시장에서 높은 브랜드 파워를 가진 삼성전자 의 시너지 창출이 기대된다.


한화큐셀과 삼성전자 는 지난 2일 한화그룹 본사 사옥에서 '제로 에너지 홈(Zero Energy Home)' 구축을 위한 상호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양사 기기 및 소프트웨어 플랫폼 간 연동으로 에너지의 생산, 저장, 사용, 관리가 통합된 종합 에너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제로 에너지 홈이란 가정에서 직접 생산한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해, 에너지 독립을 실현하고 탄소 배출량을 감축하는 개념이다. 주로 태양광 발전으로 에너지를 생산하는 ‘액티브(Active) 기술’과 에너지 손실을 최소화하는 기기와 자재를 활용한 ‘패시브(Passive) 기술’로 구현된다.


한화큐셀은 가정용 태양광 모듈과 에너지 저장 장치(ESS)로 전력을 생산하고 저장하며, 자체 에너지 관리 플랫폼 커넥트(Q.ONNECT)를 통해 실시간으로 발전량, 충전량, 총 사용량 데이터를 수집하고 관리한다. 또 기상 예측에 따른 예상 충전량 데이터를 활용해 최적의 ESS운전 서비스를 제공한다.


삼성전자 는 이 데이터를 기반으로 스마트싱스 에너지 플랫폼에서 에코 히팅 시스템(EHS) 히트펌프 와 각종 가전제품이 소비하는 에너지를 가장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에너지 절감 서비스를 제공한다. 스마트싱스는 오픈형 플랫폼으로, 삼성전자 제품이 아니더라도 추후 사용자가 다양한 사물인터넷(IoT) 가전을 연동시켜 관리할 수 있는 것이 큰 장점이다. 또 양사는 국내외 실증 사업은 물론, 가정용 에너지 시장이 발달한 미국과 유럽을 중심으로 공동 영업 등 사업 협력을 전개할 예정이다.

김희철 한화큐셀 사장은 "양사 간 시너지를 통해 글로벌 가정용 에너지 시장에서 확고한 입지를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승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장은 "한화큐셀과의 협력을 통해 선진국 가정용 에너지 시장을 공략하겠다"고 말했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대통령실까지 날아온 北오물풍선…용산 "심각함 인식, 추가조치 검토"(종합) ‘SM엔터 시세조종’ 카카오 김범수, 구속…法 "증거인멸·도망 염려" "끊임없이 정치적 공격 가해져"…정우성, 9년 만에 유엔 난민대사 사임

    #국내이슈

  • 올림픽 시작인데…파리서 외국인 집단 성폭행 '치안 비상' 해리스 "민주당 단결시켜 승리"…대권 도전 첫 행보 바이든, 美 대선 후보 사퇴…새 후보로 '해리스 추대론' 무게(종합)

    #해외이슈

  • [포토] 정식 출시한 '갤럭시 링' 집중호우에 ‘잠수교·올림픽대로 여의상류IC’ 교통 통제(종합) [이미지 다이어리] 장인의 秀세미

    #포토PICK

  • 렉서스 고가 의전용 미니밴, 국내 출시 현대차 전기버스, 일본 야쿠시마에서 달린다 르노 QM6, 가격 낮춘 스페셜모델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티몬·위메프 사태, ‘에스크로’ 도입으로 해결될까 [뉴스속 용어]“군대 갈 바엔 죽음을” 이스라엘 초정통파 유대교 ‘하레디’ [뉴스속 용어]유럽 첫 데뷔, 체코 맞춤형 한국형 원자로 'APR1000'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

한 눈에 보는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