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수도권 부동산 연일 '불장', 아파트 값 치솟아도 "매물 없나요?"

최종수정 2021.06.27 12:30 기사입력 2021.06.27 12:30

댓글쓰기

안양 등 수도권 주요지역, 가파른 가격상승에도 꾸준한 거래량 보여

수도권 부동산 연일 '불장', 아파트 값 치솟아도 "매물 없나요?"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올해 부동산 시장이 수도권을 중심으로 연일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집값은 연일 치솟고 있지만 매물은 줄고 있고 여기에 가점제 위주의 청약 시장에서 새 아파트를 분양 받는 일은 점점 더 어려워지고 있다. 실제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 아파트값은 9면 만에 최고 상승폭을 기록하며 집값 상승세가 꺾이지 않고 있다.


27일 한국부동산원에 따르면, 6월 셋째 주(21일 기준) 전국의 아파트 매매가격이 0.27% 올라 지난주(0.26%)보다 상승 폭이 커졌다.

특히 수도권의 아파트값은 0.35% 올라 부동산원이 주간 통계 작성을 시작한 2012년 5월 이후 9년 1개월 만에 최고 상승률을 기록했다.


이미 올 2월 수도권 아파트 가격 상승률은 전국 평균 상승률인 1.31%를 웃도는 1.71%를 기록하며 2008년 4월(2.14%) 이후 14년만에 가장 높은 수치를 보였다. 구체적으로 경기도는 같은 달 2.3% 상승률을 보였으며, 인천 또한 지난 8월부터 상승 폭을 키워 지난 4월에는 2.27%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수도권은 신규 분양시장의 열기도 뜨겁다. 지난 18일 기준 올해 수도권 분양 단지는 총 58곳으로 이 중 47곳이 청약에서 1순위 마감에 성공했다. 특히 올해 최고 경쟁률을 기록한 ‘동탄2신도시 동탄역 디에트르(평균 809대 1)’를 포함해 청약 경쟁률 상위 10곳 중 7곳이 수도권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열기에 미분양 물량도 줄어드는 중이다. 2019년 1분기 10,529가구 였던 미분양 물량이 지난해 1분기 4,202가구, 올해 1분기 1,520가구로 줄어들어 불과 2년만에 85%가 감소했다. 이렇듯 수도권 아파트 시장이 폭발적인 인기를 얻으며 품귀현상까지 겪고 있는 가운데, 앞으로 공급되는 새 아파트는 높은 수준의 프리미엄도 기대되는 상황이다.


이달과 내달에도 수요자들의 눈길을 끄는 수도권 분양이 예고돼 있다.


평촌 트리지아 조감도 / 현대건설 컨소시엄 제공.

평촌 트리지아 조감도 / 현대건설 컨소시엄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현대건설 컨소시엄(현대건설, SK에코플랜트, 코오롱글로벌)은 25일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호계동 929번지 일원에 융창아파트주변지구주택재개발정비사업을 통해 들어서는 ‘평촌트리지아’의 견본주택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 일정에 나선다.


3개 단지 총 2,417세대(임대세대 196세대 포함) 규모의 대단지 아파트로 지하 5층~지상 34층, 총 22개동, 전용면적 36~84㎡, 7개 타입(임대 포함)으로 구성된다. 이 중 전용 59~74㎡, 913세대가 일반분양된다. 전 세대 남향 위주의 판상형 중심 설계로 공급에 나서며, 일부세대는 단지 바로 앞에 위치한 호계근린공원을 조망할 수 있는 조망권까지 갖춘다.


제일건설은 25일 경기 파주 운정신도시3지구 A10블록에 '운정신도시 제일풍경채 2차 그랑베뉴’의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에 돌입했다. 전용면적 59~104㎡ 총 660가구 규모다. 자유로, 제2자유로, 서울~문산간고속도로 이용이 수월해 김포, 고양, 서울 등 도심 이동이 편하다.


동부건설은 이달 경기 동두천 생연택지개발지구 B10블록 일원에 '지행역 센트레빌 파크뷰'를 분양한다. 총 314가구 규모에 전 가구 단일면적인 84㎡로 구성된다. 수도권 지하철 1호선 지행역이 도보권에 위치한다.


강산건설은 7월 경기도 화성시 송산그린시티 동측지구 EB4, E5블록에 지역 내 최초로 대단지 단독형 테라스하우스 ‘송산 리안비채’를 공급할 계획이다. 단지는 전용 84㎡에 총 259가구 규모로 들어선다. 테라스 특화 주택에 걸맞게 모든 방에 테라스 공간이 조성돼 폭넓은 공간 활용성을 자랑한다.


부동산 전문가는 “점차 집값이 올라가는 상황 속 지금이라도 사야 한다는 수요자들의 조금한 마음에 수도권 아파트 시장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며, “구축 매물도 자취를 감추고, 새 아파트는 미분양마저도 소진되고 있는 가운데, 이러한 열기는 당분간 계속해서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