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금감원, 거래소에 상장폐지·유의종목 가상화폐 리스트 요청

최종수정 2021.06.14 19:59 기사입력 2021.06.14 19:59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금융당국이 투자 위험이 큰 상장폐지·유의종목 가상화폐(코인)에 대해 관리에 나섰다. 최근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가 30개 코인을 갑자기 제거(상장폐지) 또는 유의종목에 지정하면서 투자자들의 불만이 커졌다.


14일 금융감독원과 업계에 따르면 금감원은 이날 오후 정보보호 관리체계(ISMS) 인증을 받은 곳을 중심으로 20여개 가상화폐 거래소에 이메일을 보내 "이달 7일 이후 16일까지 상장 폐지됐거나 유의종목에 지정된 코인 명단을 보내달라"고 요청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시장 동향 파악 차원"이라며 "16일까지 최근 상장폐지·유의종목 지정 코인 명단을 받고, 이후로도 상장폐지나 유의종목 지정이 결정된 사항을 공유해달라고 부탁했다"고 설명했다.


당국이 상장폐지·유의종목 지정 코인을 파악한 데는 최근 업비트가 무려 30개 코인을 한꺼번에 상장폐지·유의종목으로 지정한 사건이 영향을 미쳤다.


업비트는 11일 오후 5시30분 고객센터 공지를 통해 "마로(MARO), 페이코인(PCI), 옵져버(OBSR), 솔브케어(SOLVE), 퀴즈톡(QTCON)의 원화 마켓(시장) 페어 제거를 안내해 드린다"고 밝혔다.

또 코모도(KMD), 애드엑스(ADX), 엘비알와이크레딧(LBC) 등 25가지 코인을 '유의 종목'으로 지정했다.


업비트는 "팀 역량 및 사업, 정보 공개 및 커뮤니케이션, 기술 역량, 글로벌 유동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 내부 기준에 미달해 투자자 보호를 위한 조치가 필요할 것으로 판단했다"며 이유를 설명했다. 이에 따라 관련 코인 가격은 급락했고 투자자들은 큰 혼란을 겪었다.


금감원 관계자는 "지난주 코인 상장폐지 기사가 많이 났기 때문에, 저희도 현황이 어떤지 파악하기 위해 거래소에 알려달라고 요청한 것"이라고 말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손지창 "100억 잭팟, 아직도 '연예인 도박'하면 내 이름 나와" 손지창 "100억 잭팟, 아직도 '연예인 도박'하...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