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위례신도시에 대형종합병원 들어선다

최종수정 2021.03.17 11:27 기사입력 2021.03.17 11:27

댓글쓰기

SH공사, 5년 만에 의료복합용지 개발 사업자 재공모
가천대 길병원·명지병원 입찰

위례신도시에 대형종합병원 들어선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류태민 기자] 위례신도시가 숙원 사업인 대형 종합병원 유치가 본궤도에 오른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16일 업계에 따르면 최근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의 위례택지개발사업구역 내 의료복합용지 개발을 위한 민간사업자 공모 결과 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과 기업은행 컨소시엄이 최종 입찰했다. 위례 의료복합용지는 서울 송파구 거여동 272 일대 4만4004㎡ 규모로, 1000병상 규모의 종합병원이 들어설 것으로 보인다. 예상 토지 공급가는 약 2990억원이다.

이번 입찰에 참여한 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에는 가천대 길병원을 운영중인 길의료재단과 호반건설, 투게더홀딩스 등이 참여했다. 기업은행 컨소시엄은 명지병원과 GS리테일, 이지스자산운용 등으로 구성됐다. SH공사는 19일 우선협상 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서울 송파구와 경기 성남시, 하남시 일원에 걸쳐 있는 위례신도시에는 아직 대형 병원이 없는 상태다. SH공사는 신도시의 인프라 구축을 위해 지난 2016년 해당 용지의 사업 공모를 두 차례 실시했지만 참여한 업체가 없었다.


SH공사는 위례 의료복합용지를 병원의 본래 기능인 검진과 치료는 물론 의료서비스 토탈체인(예방-진료-치료-관리)의 원스톱 서비스가 가능한 의료복합타운으로 구성할 방침이다. 또 전체 면적의 60%가량을 의료시설용으로 개발하되, 나머지 40%는 오피스텔 등 수익 목적의 업무시설로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컨소시엄 참여 업체들은 주거용 오피스텔·상업시설 등 복합단지를 조성해 의료시설의 건설비용을 충달할 것으로 보인다.



류태민 기자 right@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