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G7·EU "미얀마 구데타, 심히 우려스럽다" 공동성명

최종수정 2021.02.03 18:31 기사입력 2021.02.03 18:31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기민 기자] 미얀마의 군부 쿠데타 사태에 대한 국제사회의 우려와 비판이 확산하고 있다. 주요 7개국(G7)이 3일(현지시간) 깊은 우려를 표하며 공동 규탄했다.


AF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미국·영국·프랑스·독일·이탈리아·캐나다·일본 등 G7 외교장관들은 이날 영국 런던에서 발표된 공동성명을 통해 "우리는 미얀마 쿠데타를 규탄하는 데 있어 단결돼 있다"고 밝혔다. 이번 성명은 G7과 EU 고위대표 공동명의로 돼 있는 것으로 외신들은 보도했다.

이어 "우리는 아웅산 수치 국가고문과 윈 민 대통령 등 정치 지도자 및 민간 사회운동가들의 구금에 대해 깊이 우려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우리는 군부가 즉각적으로 비상사태 선포를 중단하고 권력을 문민정부에 돌려줘야 한다"며 "그리고 부당하게 구금된 인사들을 모두 풀어주고 인권과 법의 지배를 존중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이들은 지난해 11월 총선 결과는 존중돼야 하며 의회가 조속히 소집돼야 한다고도 주장했다.



이기민 기자 victor.le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