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시중은행 변동금리형 주담대 금리 올랐다…0.03%p 상승

최종수정 2020.12.16 06:59 기사입력 2020.12.16 06:59

댓글쓰기

11월 신규취급액기준 코픽스 0.90%로 전월대비 0.03%p 상승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시중은행 변동금리형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일제히 상승했다. 은행권 주담대 산정 기준이 되는 자금조달비용지수(COFIXㆍ코픽스) 중 신규취급액 기준 지표가 상승했기 때문이다.


16일 은행권에 따르면 시중은행들은 이날부터 신규취급액 기준 변동형 주담대 금리를 전날보다 0.03%포인트씩 올렸다. 국민은행은 종전 연 2.76~3.96%에서 연 2.79~3.99%로, 우리은행은 연 2.73~3.83%에서 2.76~3.86%으로, NH농협은행은 연 2.66~3.67%에서 연 2.69~3.70%로 각각 상향 조정했다.

금융채 5년물을 토대로 계산하는 신한은행의 신규취급액 기준 변동형 주담대 금리도 연 2.45~3.70%로 한 달 전보다 0.06%포인트 올랐다. 금융채 6개월물을 기준으로 삼는 하나은행 역시 연 2.686~3.986%로 한 달 전보다 0.073%포인트 상승했다. 이날부터 대출 수요자들의 이자 부담이 더 커지게 된 것이다.


전국은행연합회에 르면 11월 신규취급기준 코픽스는 0.90%로 전월대비 0.03%포인트 올랐다. 지난 9월 10개월 만에 반등했던 코픽스는 10월에 소폭 하락했다가 11월에 다시 올랐다. 지난 5월 1.06%를 기록한 이후 가장 높다.


코픽스는 국내 8개 은행이 조달한 자금의 가중평균금리로, 은행이 실제 취급한 예ㆍ적금, 은행채 등 수신상품 금리가 인상 또는 인하될 때 이를 반영해 상승 또는 하락한다. 신규취급액기준 코픽스는 해당월중 신규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됨에 따라 상대적으로 시장금리 변동이 신속히 반영되는 특징이 있다.

다만 일반적으로 시장금리 변동이 서서히 반영되는 잔액기준과 신잔액기준 코픽스는 11월 각각 1.21%, 0.96%를 기록, 전월대비 각각 0.04%포인트씩 내렸다. 이에따라 신잔액 기준 변동형 주택담보대출 금리는 국민은행 2.77~3.97%, 우리은행 2.82~3.92%, 농협은행 2.75~3.76%로 전날보다 0.04%포인트씩 하향 조정됐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