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확신 갖고 뛰어든 AR·VR, 다양한 산업에 '파괴적 발전' 가져올 것"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전진수 SK텔레콤 본부장, 산업부 장관 표창 …AR·VR 부문 최초

"확신 갖고 뛰어든 AR·VR, 다양한 산업에 '파괴적 발전' 가져올 것"
AD
원본보기 아이콘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증강ㆍ가상현실(ARㆍVR)을 통해 360도 입체 영상을 즐기고 상호작용도 할 수 있다. 문화ㆍ교육ㆍ상거래ㆍ의료ㆍ국방 등 다양한 산업에서 '파괴적' 발전과 성장이 기대된다."


국내 ARㆍVR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업계 최초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수상한 전진수 SK텔레콤 5GX서비스사업본부장은 11일 아시아경제와의 인터뷰에서 4차산업혁명시대 ARㆍVR 기술의 중요성을 이 같이 밝혔다.

국내 대표 ARㆍVR 기술 전문가이자 SK텔레콤에서 관련 조직을 이끌고 있는 전 본부장은 기술개발 초창기부터 생태계 확장에 노력해온 공로를 인정받아 전날 산업부 주최 '전자ㆍIT의 날 기념행사'에서 ARㆍVR 유공자 3인에 이름을 올렸다. 정부가 ARㆍVR 산업에서 유공자를 포상한 것은 이번이 최초다.


전 본부장은 "오랫동안 ARㆍVR를 해온 입장에서, 한 분야에서 오래 인내심을 갖고 해온 업에 대한 수상을 하게 돼 매우 기쁘고 만감이 교차한다"며 "더 좋은 환경을 만들어야겠다는 책임감이 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ARㆍVR라는 단어자체가 생소하던 10여년전, 전 본부장은 글로벌 대기업들이 관련 기술회사를 인수합병하는 모습을 지켜보며 이 분야가 미래 유망기술이자 대표 서비스가 될 것이라는 확신을 가졌다. 이후 2019년까지 그가 출원한 국내외 ARㆍVR 관련 특허는 무려 120여건. 인공지능(AI) 아바타 서비스 시 사용자의 음성에 따라 입모양ㆍ표정 등을 자동 생성하는 기술부터 사운드 제어 기술까지 영역도 다양하다. 올해도 20건 이상의 특허를 출원 예정이다.

전 본부장은 "ARㆍVR 기술은 광학,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인공지능(AI), 게임엔진, 그래픽스, 서비스, 콘텐츠에 이르기까지 종합기술이자 종합예술"이라며 "다양한 영역에서 전문성이 필요한 분야"라고 정의했다. 특히 5G 상용화로 대용량의 고화질 영상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전송할 수 있게 되면서 영상을 즐기는 형태 자체가 바뀌고 있다는 설명이다. 그는 향후 다양한 산업분야에 이 같은 기술이 적용되며 파괴적인 성장이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다.


정부가 전날 사상 첫 ARㆍVR 유공자 포상과 함께 관계부처 합동으로 '가상융합경제 발전전략'을 공개한 것 역시 비대면 시대의 혁신을 이끌어갈 이들 기술의 중요성을 인식했기 때문이다. 전 본부장은 "현재 우리나라 ARㆍVR 기술은 진보하는 단계"라며 "장기적 안목을 갖고 지속적 투자가 필요하다"고 진단했다. 한국의 강점으로는 5G 등 관련 기술과 선진 기술 수용도를 꼽았다.


지난해 프로야구 개막 당시 야구장에 대형 AR비룡을 띄워 화제를 모았던 전 본부장은 연초 아시아 최고 성능의 볼륨메트릭 스튜디오(점프스튜디오)를 개관하고 VR 기반의 문화재 관람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ARㆍVR 시장 대중화에도 기여하고 있다. 그는 "내년에는 고객들이 비대면에서도 몰입감 있게 소통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대표 서비스인) '점프AR·VR' 이용자 1000만 목표를 향해 달려보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전날 기념행사에서는 전 본부장과 함께 AR플랫폼 기업인 맥스트의 박재완 대표, 우운택 한국과학기술원 교수가 장관 표창을 받았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호텔 결혼식은 너무 비싸니까…'5월의 신부' 겨냥한 200만원대 프러포즈[럭셔리월드] 돈 없어 못 만나러 간 가족…'시작가 14억' 이중섭 그림 경매 나온다 6급 '충주맨' 보다 높은 신입 해경 연봉 "5000만원보다 업!"

    #국내이슈

  • 전기톱 든 '괴짜 대통령'…SNS로 여자친구와 이별 발표 경기 진 선수 채찍으로 때린 팬…사우디 축구서 황당 사건 CNN "미국, 이란 순항미사일·드론 이동 포착"…공격 준비 가능성

    #해외이슈

  • [포토] 만개한 여의도 윤중로 벚꽃 [포토] 윤중로에 활짝 핀 벚꽃 [포토] '봄의 향연'

    #포토PICK

  • 부르마 몰던 차, 전기모델 국내 들어온다…르노 신차라인 살펴보니 [포토] 3세대 신형 파나메라 국내 공식 출시 [타볼레오]'학원차'에서 '아빠차'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조국혁신당 '사회권' 공약 [뉴스속 용어]AI 주도권 꿰찼다, ‘팹4’ [뉴스속 용어]국가 신뢰도 높이는 선진국채클럽 ‘WGBI’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