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웨이브 "추가결제 없이 영화 6000편"

최종수정 2020.08.12 09:18 기사입력 2020.08.12 09:18

댓글쓰기

웨이브 "추가결제 없이 영화 6000편"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웨이브 유료이용자가 별도구매 없이 관람할 수 있는 ‘웨이비(wavvie) 영화관’이 대폭 확대된다.


국내 대표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인 웨이브(wavve)는 기존에 3500여편을 제공하던 월정액 영화를 5900편까지 확대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업데이트 된 대표작은 '천문: 하늘에 묻는다', '가장 보통의 연애', '블랙머니' 등 신작을 비롯해 '레지던트 이블 2~3', ‘미녀 삼총사’, ‘제리 맥과이어’ 등 소니픽쳐스 인기작으로 구성됐다.


‘웨이비 영화관’에서는 워너 브라더스의 인기 영화 '마녀', '광대들: 풍문조작단',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을 월정액 서비스 중 유일하게 제공하고 있다. 또한 일부 영화배급사와 별도 계약을 통해 타 플랫폼에서 개별구매로만 볼 수 있는 영화들을 월정액 독점으로 수급, 서비스하고 있다.


신작, 인기작 외 홍콩영화 전성기를 이끌었던 명작들도 대거 업데이트 된다. 오는 10월까지 장국영, 성룡, 주윤발, 주성치, 양조위 등 인기 배우들의 출연작 중심으로 200여 편이 순차적으로 오픈된다. 해당 영화들은 웨이브 ‘영화’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홍기 콘텐츠웨이브 사업기획그룹장은 “웨이브 이용자들의 영화 시청량이 증가하면서 월정액 영화 수량 확대는 물론, 독점 인기작 추가로 서비스 품질을 높이는 등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웨이브는 ‘사자’, ‘윤희에게’ 등 추천 영화를 시청한 이용자 중 추첨을 통해 스마트 TV, 마사지건 등 푸짐한 경품을 증정하는 웨이비 영화관 업데이트 기념 시청 이벤트도 실시한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