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일렉트릭, 사우디서 350억원 규모 초고압 전력기기 수주

최종수정 2020.05.10 14:08 기사입력 2020.05.10 14:08

댓글쓰기

현대일렉트릭, 사우디서 350억원 규모 초고압 전력기기 수주

[아시아경제 이기민 기자] 현대중공업그룹의 전력기기 및 에너지솔루션 계열사인 현대일렉트릭은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잇따라 전력기기 수주에 성공했다.


현대일렉트릭 은 최근 사우디전력청(SEC)에서 230억원, 아람코(Aramco)에서 120억원 등 총 350억원 규모의 초고압 전력기기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현대일렉트릭은 사우디전력청이 사우디 서부 라빅 지역에 건설하는 380㎸ 변전소와 아람코가 추진 중인 해상유전의 원유·가스 생산 설비에 전력변압기, 가스절연개폐기 등을 납품하게 된다.


현대일렉트릭은 올해들어 4월까지 사우디에서 600억원 이상을 수주했다. 작년 동기보다 3배 이상 증가한 수준이다. 특히 아람코 수주잔고는 지난달 말 기준으로 약 900억원에 달한다.


현대일렉트릭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아람코의 초고압변압기와 가스절연개폐장치 승인업체 자격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사우디전력청은 라빅지역 변전소 준공 후 인근 도시 내 태양광 발전소와의 연결을 계획하고 있다. 아람코도 마잔 프로젝트 잔여 공사를 발주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현대일렉트릭은 추가 수주를 기대하고 있다.


한편 현대일렉트릭은 올해 1분기 연결기준 매출 3864억원, 영업이익 43억원을 기록하면서 5분기 만에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이기민 기자 victor.le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