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아이타스, AI 기술로 신입사원 뽑는다

최종수정 2020.03.23 16:06 기사입력 2020.03.23 16:06

댓글쓰기

신한아이타스, AI 기술로 신입사원 뽑는다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 신한아이타스는 인공지능(AI) 기술을 바탕으로 신입사원을 채용하고, 직원 장기근속 유도 및 백오피스 서비스 품질 강화를 위해 약 100억원 규모의 디지털 투자를 시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우선 이달 자본시장 업계 최초로 인공지능(AI) 역량 검사를 활용해 신입사원 채용을 진행한다. 채용과정에서 AI 기술을 도입해 직무적합도가 높은 인재를 선발하고 장기근속을 유도하는 게 목적이다.

신한아이타스는 지난해 12월 마이다스아이티와 협업해 신한아이타스 맞춤형 인재상을 정립하고 기존 임직원을 대상으로 AI 모의평가를 진행, 고성과자와 장기근속자의 특징을 데이터화하고 표준모델화하는 작업을 마쳤다.


신한아이타스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채용시장이 위축된 시기에 디지털 기술을 이용한 언택트(비대면) 방식의 채용 면접을 적극 활용할 것"이라며 "직무 적합도가 높은 인재를 발굴하고 직원들의 장기 근속을 유도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또한 백오피스 서비스 품질 강화를 위한 디지털 투자를 시행한다. 먼저 빅데이터를 활용한 펀드오류 진단 시스템을 구축했고, 시스템 안정성을 강화해 업무의 정확도를 높였다. 표준화된 업무 매뉴얼을 위한 지식관리시스템(KMS) 개발과 급증하는 전화 상담에 대비해 고객 편의성 증진을 목적으로 챗봇 기술도 도입, 다음달 1차 오픈을 앞두고 있다.



권해영 기자 rogueh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