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비오 “사람 떠나는 영도 아닌 찾는 영도 만들겠다”

최종수정 2019.12.23 08:39 기사입력 2019.12.23 08:39

댓글쓰기

21일 ‘건투를 비오’ 출판기념회 열고 정치적 포부 밝혀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윤요섭 기자, 영남취재본부 김종효 기자] 김비오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중·영도구) 예비후보가 21일 자신이 걸어온 인생과 정치철학을 담아 쓴 ‘건투를 비오’ 출판기념회 겸 북콘서트를 개최했다.


이날 오후 3시 부산 영도구 대교동 도시재생카페 ‘젬스톤’에서 열린 출판기념회에는 김해영, 김두관, 오영훈, 최인호, 김영춘, 윤준호 국회의원을 비롯해 박인영 부산시의회 의장, 김철훈 영도구청장, 홍순헌 해운대구청장, 최형욱 동구청장 등 인사들이 참석했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오거돈 부산시장, 양승조 충남도지사, 정세균 의원 등은 영상으로 축하의 뜻을 전했다.

김비오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중·영도구) 예비후보의 ‘건투를 비오’ 출판기념회 현장.(사진=김종효 기자)

김비오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중·영도구) 예비후보의 ‘건투를 비오’ 출판기념회 현장.(사진=김종효 기자)


김 예비후보는 “영도는 다양한 장점을 가진 잠재력이 큰 도시임에도 불구하고 기득권 세력의 무분별한 개발로 고통을 받았다”며 “현재 영도구에 유례없이 많은 예산이 도시재생사업에 투입되고 있는 만큼 올바른 도시재생사업을 통해 사람이 떠나는 도시가 아닌 찾도록 만드는 도시로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북콘서트에서는 김용민 시사평론가, 정봉주 전 의원, 정청래 전 의원이 참석해 한진중공업 직원 해고에 맞선 김 예비후보의 단식투쟁, 총선 과정에서 겪었던 어려움과 노력 등에 대해 이야기했다.


김 예비후보는 열린우리당 김근태 당의장 특별보좌관, 더불어민주당 정책위부의장,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인재영입특별위원장, 문재인 대통령 후보 부산선대위 대회협력단장, 더불어민주당 중·영도구 지역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영남취재본부 윤요섭 기자 ysy051@asiae.co.kr영남취재본부 김종효 기자 kjh05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