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마트, 추억의 '우뢰매' 피규어로 되살린다

최종수정 2019.11.07 06:43 기사입력 2019.11.07 06:43

댓글쓰기

롯데마트, 추억의 '우뢰매' 피규어로 되살린다


[아시아경제 김봉기 기자]롯데마트가 지난해 태권브이 피규어에 이어 1980년대 최고 인기를 누린 '우뢰매' 피규어 사전 예약을 이달 13일부터 받는다고 7일 밝혔다.


우뢰매는 태권브이를 제작했던 김청기 감독이 만든 인기 실사 애니메이션 캐릭터 우뢰매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피규어다. 우뢰매는 과거 큰 인기를 얻었던 국산 캐릭터다. 당대 최고 인기 개그맨이었던 심형래가 주인공을 맡았다. 평소 조금 모자란 모습을 띠지만 필요할 때 '에스퍼맨'으로 변신해 활약하는 독특한 콘셉트를 가지고 있었다.


1986년 외계에서 온 우뢰매를 시작으로 1993년 무적의 파이터 우뢰매까지 총 8편의 작품이 나왔다. 초반 큰 인기를 끌었음에도 1990년대 후반 외국에서 들어온 캐릭터에 밀려났다. 최근 과거 콘텐츠를 소환하는 레트로 트렌드 수요가 늘어나면서 외국 캐릭터 위주의 캐릭터 시장에서 과거 국산 캐릭터를 그리워하는 고객이 늘었다. 이에 롯데마트는 1970~1980년대 토종 캐릭터를 제품화해 부모 세대에겐 추억을 전하고 자녀에게 국산 캐릭터를 알려줘 토종 피규어 대중화를 꾀하고 있다.


지난해 롯데마트가 출시한 태권브이 피규어는 총 2500개 물량이 모두 팔렸다. 앞서 2017년 출시한 '더 태권브이'는 500개가 완판을 기록한 데 이어 지난해 10월 출시한 '합금 태권브이'는 3000개가 팔리며 국산 캐릭터에 관한 고객 수요를 알 수 있었다.

롯데마트, 추억의 '우뢰매' 피규어로 되살린다


이번에 출시하는 '우뢰매 피규어'는 우뢰매 시리즈 중 '우뢰맨5'에 나왔던 로봇을 활용한 '뉴머신 우뢰매 피규어(애니컬러·메탈릭컬러)'로 14만8000원에 이달 13일부터 토이저러스 몰에서 2000개 한정으로 사전 주문을 받는다. 상품 배송은 예약 기간 종료 후 제작해 내년 3월 중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피규오 크기는 약 42㎝로, 김청기 감독이 이번 프로젝트의 감수를 직접 맡았다. 2017년 토이저러스에서 태권브이를 만들어 대형 유통사 최초로 피규어 성공사례를 썼던 '하비플레스'의 이동한 작가와 '노메이크스튜디오' 김경인 작가가 제작에 참여했다.

롯데마트는 이번 우뢰매 피규어 출시를 기념해 사전예약 고객에게는 우뢰매 주인공인 '에스퍼맨', '데일리'의 미니 피규어도 증정할 계획이다.


김경근 롯데마트 상품기획자(MD)는 "국산 토종 캐릭터를 그리워하고 찾으시는 고객들을 위해 70~80년대생들의 감성을 자극할 우뢰매 피규어를 선보이게 됐다"며 "향후에도 국산 캐릭터들을 활용해 잊히고 침체해 가는 국산 토종 캐릭터 시장을 살리기 위해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봉기 기자 superch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