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투협, 28일 출범목표 자산운용센터 개설지원

최종수정 2019.10.17 09:00 기사입력 2019.10.17 09: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금융투자협회가 자산운용사의 사무관리, 전산·IT, 운용지원 등 미들·백오피스 통합위탁서비스를 하는 '자산운용센터'를 오는 28일 서울 여의도에 세울 예정이다.


지제이텍(GJTEC), 연합인포맥스, 하나펀드서비스, KIS채권평가, 지니테크놀러지스 등 5개사와 제휴를 맺었다.

기존 위탁서비스와 달리 주문전달시스템 등 IT 시설과 사무관리, 전산, 운용지원, 시장정보 등을 한 공간에 세워 입점한 운용사가 빠르게 쓸 수 있게 돕는다.


센터 개설에 참여한 최재원 지제이텍 대표는 "금투협으로부터 법규동향 등 정보를 받을 예정이고 금투협 회원사에 이용료 인하 등 인센티브도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신동준 금투협 자산운용서비스본부장은 "금투협은 통합위탁서비스가 펀드 설정과 등록, 리스크 관리, 내부통제 교육 등 종합 펀드관리를 할 수 있는 유럽의 펀드 종합관리회사 형태로 발전할 수 있게 여건 마련에 힘쓸 계획"이라고 말했다.




자료=금융투자협회

자료=금융투자협회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