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멕시코서 이틀간 총격사건 2건 발생…민간인 등 20명 이상 숨져

최종수정 2019.10.16 14:49 기사입력 2019.10.16 14:49

댓글쓰기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멕시코에서 이틀 새 두 차례의 총격 사건이 발생해 경찰과 군인, 민간인 등 20명 이상이 목숨을 잃었다고 15일(현지시간) AP통신 등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전날 오후 남부 게레로주 이괄라 인근 테포치카에서 무장한 민간인과 군인 사이에 총격전이 벌어져 민간인 14명과 군인 1명이 숨졌다고 치안 당국은 밝혔다.

로베르토 알바레스 게레로주 치안 대변인은 현장에서 고성능 총기와 차량 세 대를 수습했다고 말했다. 조직범죄단이 설치는 게레로주에서는 군대 습격 등 대형 범죄가 빈번하게 일어나는 지역이다. 특히 이괄라에서는 2014년 9월 집회에 참석하려던 학생과 교사 43명이 지역 경찰에 끌려가 실종된 뒤 시신이 모두 불태워진 것으로 추정되는 사건이 발생하기도 했다.


같은 날 오전에는 멕시코 중서부 미초아칸주 도로에서 길가에 매복해 있던 무장 괴한들이 경찰 차량 행렬에 총격을 가해 경찰 13명이 목숨을 잃었다. 부상자도 9명 발생했다.


안드레스 마누엘 로페스 오브라도르 대통령은 경찰 사망 사건 직후 이번 비극에 애도와 유감을 표했다. 다만 폭력이 아닌 평화로 범죄에 대처하겠다고 말해온 그는 "나는 낙천주의자다. 이 나라에 평화를 이뤄낼 거라 믿는다"면서 "우리의 (범죄 대응) 전략을 바꾸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