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서구 ‘생태친화형 어린이집' 운영

최종수정 2019.08.08 08:14 기사입력 2019.08.08 08:14

댓글쓰기

서울시 ‘2019년 생태친화 어린이집 지원사업’ 공모 선정...지역 내 어린이집 5개소 선정해 생태친화 환경 조성...지역 자연환경과 유아숲체험장, 서울식물원 등 연계 활용

강서구 ‘생태친화형 어린이집' 운영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자연에서 아이들이 주도적으로 놀이를 할 수 있는 생태친화 어린이집 운영에 나선다.


구는 학부모 및 보육교직원의 생태친화 보육에 대한 정책적 지원 요구가 높은 만큼 지역 내 어린이집 중 5곳을 선정해 생태친화 어린이집을 운영한다.


이에 따라 8월 중 생태친화 어린이집의 선정 절차를 마칠 예정이다.


이어 생태환경이 우수한 어린이집의 벤치마킹을 통한 시설환경 개선공사와 생태친화형 컨설팅을 거쳐 10월 본격적인 시설 운영에 들어간다.


생태친화형 어린이집은 기존 보육공간이나 주변 공간을 활용해 생태보육 환경을 갖추는 한편 지역 내 생태시설을 활용해 다양한 야외 활동을 통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우선, 사업 대상으로 선정된 어린이집은 컨설팅을 통해 텃밭, 산책로, 야외놀이터 등 생태친화적 환경을 조성하도록 지원한다.


또, 개화산을 비롯한 봉제산, 우장산 근린공원 등 생태시설과 유아숲체험장, 서울식물원, 자연학습장 등 지역 내 자원을 연계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와 함께 지역 어린이집의 생태보육 환경이 확산되도록 교사, 학부모 및 전문가가 참여하는 연구모임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이밖에도 연말에는 생태친화형 어린이집 운영에 대한 성과보고회를 열어 우수기관 표창 및 우수사례를 공유한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우리 지역에는 아이들이 맘껏 뛰어 놀 수 있는 자연환경이 잘 조성돼 있다”며 “이를 적극 활용해 아이들 스스로 놀이를 즐기고 창의성을 높일 수 있는 보육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구는 지난달 서울시 ‘2019년 생태친화형 어린이집 지원사업’ 공모에 참여해 25개 자치구 중 최종 지원대상인 4개 자치구에 포함됐다.


강서구 가족정책과(☏2600-6756)로 문의하면 된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