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천호지하보도 문화갤러리’ 도심 속 즐거운 문화공간 역할 톡톡

최종수정 2019.04.13 08:30 기사입력 2019.04.13 08:30

댓글쓰기

강동구, 24일까지 반려동물 환경미술 전시회 개최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정훈) 천호지하보도 문화갤러리(천호대로 1033일대)에서 나들이 가고픈 4월을 맞아 본격적인 도심 속 문화공간으로서 시작을 알린다.


문화갤러리는 성내동 주꾸미골목과 천호동 로데오거리를 잇는 지하보도에 조성된 주민들을 위한 열린 복합문화공간이다. 총 면적 216.53㎡(폭 5.9m, 연장 36.7m)으로 크게 전시공간과 공연공간으로 구분된다.


전시공간은 40점 이상의 전시가 가능한 '기획문화갤러리‘와 소규모 전시장인?'작은 갤러리'로 구성돼 있다. 서양화·동양화·일러스트·사진 등 주민들의 다양한 작품전시가 가능하다.


공연공간은 소규모 노래·연주·각종 퍼포먼스 등을 자유롭게 펼칠 수 있는 ‘작은 무대’라는 이름의 열린 공간으로 조성돼 있다.


4월의 첫 시작으로 오는 24일까지 '반려동물 환경미술 전시회'가 열린다. 이번 전시회는 서울환경미술협회에서 인간과 친근한 가족으로서 반려동물인 개와 고양이를 주제로 동물 환경을 보호하는 작가들의 그림과 사진을 전시한다.

이외도 동물찰흙놀이와 반려동물 그려주기 등 체험 프로그램도 마련돼 있다.

‘천호지하보도 문화갤러리’ 도심 속 즐거운 문화공간 역할 톡톡


서울환경미술협회 관계자는 “천호지하보도 문화갤러리 공간이 환경을 주제로 활동하는 작가들의 창작 터로써 매우 의미 깊은 공간”이라고 전했다.


더불어 기후변화 대응의 중요성을 알리는 '기상기후사진전'이 25~26일 전시된다.


이후 27~ 30일는 유치부초등(6~10세)미술전시인 '지구가 아파요'를 주제로 그림 캠페인이 진행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바쁜 일상 속에서 문화의 향기를 느낄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주민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어둡고 침침한 공간으로 인식돼 온 지하보도 이미지를 지역문화공간으로 재탄생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천호지하보도 문화갤러리는 주민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강동구 도시경관과(3425-6135)로 문의하면 된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