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인빨래방에도 IoT 적용…NHN, 코리아런드리와 맞손

최종수정 2019.04.11 11:05 기사입력 2019.04.11 11:05

댓글쓰기

자동 온·습도 조절 및 무단 침입 감지 가능

서경노 코리아런드리 대표이사(왼쪽)와 하태년 NHN 사물인터넷사업본부 이사(제공=NHN)

서경노 코리아런드리 대표이사(왼쪽)와 하태년 NHN 사물인터넷사업본부 이사(제공=NHN)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NHN이 사물인터넷(IoT) 기반 스마트 무인 출입관리 솔루션을 셀프빨래방 '워시엔조이'에 공급하기로 했다.


NHN은 워시엔조이 운영사 '코리아런드리'와 이 같은 내용의 업무제휴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NHN은 IoT 기반 '토스트캠V3'와 스마트 매장관리 솔루션인 '토스트캠 비즈(Biz)'를 국내외 450여곳의 워시엔조이 매장에 공급하게 된다. 신규 점포부터 우선 적용되며 기존 매장에도 순차적으로 도입될 예정이다.


토스트캠비즈는 영상 보안 시스템을 수반한 스마트 매장관리 솔루션이다. 국내 최초로 100% 클라우드 저장방식을 채택했다. 하나의 계정으로 다수의 인원이 접속하더라도 언제 어디서나 실시간 영상 확인이 가능하다.


또한 다수의 매장에서 여러대의 카메라를 관리할 때도 묶음관리(그룹핑)가 가능하다. 그 밖에도 매장 내 비정상적 움직임이 감지될 경우 휴대폰으로 전송되는 경비 알림, 안심 보험 서비스, 알림 및 녹화 시간 설정 기능도 포함돼 있다.

토스트캠 V3는 다양한 장치를 연동하며 홈 IoT 서비스를 제공한다. 온·습도, 움직임 및 출입 감지, 원격 도어락 센서 등을 갖췄다.


하태년 NHN IoT사업본부 이사는 "토스트캠은 기존의 보안 감시 카메라 역할을 넘어 사용자 중심의 편리성과 안전에 초점을 둔 서비스"라며,"이번 업무협약으로 NHN의 클라우드 기반 IoT 사업이 더욱 탄력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