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러 전투기의 美 전투기 밀어내기

최종수정 2019.02.03 11:43 기사입력 2019.02.01 11:55

댓글쓰기

러 전투기의 美 전투기 밀어내기


[아시아경제 이진수 선임기자] 러시아 전투기 한 대가 미군의 F-15기에 아슬아슬할 정도로 근접해 밀어붙이듯 쫓아내는 장면이 네티즌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러시아의 소셜미디어에 처음 올라온 문제의 동영상에서 러시아의 수호이-27(Su-27) 전투기 한 대가 나타나 갑자기 왼쪽으로 방향을 틀며 F-15 측면에 갖다 붙이듯 접근한다.


Su-27이 1.5m 안으로 접근하자 F-15는 충돌을 피하기 위해 달아나지 않을 수 없었다.




미국 국방부는 지난달 28일(현지시간) 흑해 상공에서 러시아 전투기가 미군 전투기에 위험하리만치 가깝게 접근했다고 밝혔다.


미 국방부에 따르면 러시아 전투기가 국제공역(空域)에서 비행 중인 미 해군 초계기의 비행을 방해하며 1.5m 안까지 근접했다. 2시간 40분 동안 F-15와 근접해 비행하던 Su-27이 갑자기 F-15의 비행경로로 끼어들었다는 것이다.

이것이 동영상 속의 사건인지 아니면 흑해 상공에서 그동안 몇 차례 있었던 동일 사건 가운데 하나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40초 분량의 동영상은 지난달 31일 트위터에 올라온 것이다. 그러나 F-15와 Su-27간의 실랑이가 벌어진 공간이 정확히 어디인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다만 소셜미디어에서는 '발트해' 상공이라는 주장이 나돌고 있다.





이진수 선임기자 commu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