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한항공, 황금돼지의 해 맞아 사업장에 '복조리' 걸기 행사

최종수정 2019.01.28 11:03 기사입력 2019.01.28 11:03

댓글쓰기

대한항공, 황금돼지의 해 맞아 사업장에 '복조리' 걸기 행사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대한항공 은 '황금돼지의 해'를 맞아 오는 2월10일까지 국내 사업장에 복조리를 걸고 곡애의 건강과 행운을 기원하는 행사를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대한항공은 국내공항의 탑승수속 카운터, 라운지, 본사 사옥(서울 강서구 공항동), 서소문 사옥, 산하 호텔 등 38곳의 접객사업장에 복조리를 걸 계획이다.


이번 행사에 사용되는 복조리는 '복조리 마을'로 유명한 경기도 안성시 죽산면 구메마을에서 도 지정 제작자인 박성수씨가 만든 공예품이다.


한편 대한항공에 따르면 복조리 걸기 행사는 지난 2008년 시작돼 올해로 12년째를 맞았다. 쭉정이는 거르고 소중한 알곡 같은 복(福)만 취하기 바라던 조상들의 미풍양속을 보존하려는 의미로 시작됐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행운의 숫자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