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문화재단, 2019년 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 공모

최종수정 2019.01.21 10:21 기사입력 2019.01.21 10:21

댓글쓰기

80여개 프로그램 마련…총 18억6900만원 지원

서울문화재단, 2019년 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 공모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서울문화재단이 예술교육과 문화예술의 향유 기회를 넓히기 위해 마련한 생애주기별 '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을 21일부터 공개모집한다.

서울문화재단은 '예술교육 프로그램'과 '문화시설' 등 여섯 개 사업 분야에 창작·교육·체험·워크숍 등 80여개 프로그램을 준비해 총 18억6900만원을 지원한다.

'예술교육 프로그램' 분야의 주요 사업으로는 ▲어린이를 대상으로 예술적 놀이와 미적체험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예술로 놀이터' ▲예술에 관심 있는 성인을 대상으로 한 심화형 예술교육 프로그램인 '서울시민예술대학' ▲문화 소외계층을 포함하여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지역특성화 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 ▲아동ㆍ청소년과 가족을 대상으로 한 학교 밖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인 '꿈다락 토요문화학교'가 있다.

'문화시설' 분야에서는 ▲차별화된 양질의 유아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인 '유아문화예술교육지원사업' ▲청년 문화예술교육사를 배치해 지역 내 문화예술교육 거점 공간을 조성하는 '문화시설 대상 교육기획 인력지원'이 있다.

올해에는 시민이 예술가와 함께 집중적으로 창작과정을 경험하는 '서울시민예술대학-창작과정'과 예술 단체의 자생력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하는 '꿈다락 토요문화학교-다년간 지원'이 신설됐다. 이 밖에 지역의 문화시설과 문화예술교육 전문 인력을 연계하는 '문화시설 대상 교육기획인력 지원사업(문화예술교육사 인턴십)'과 '유아문화예술교육지원사업' 공모도 내달 진행될 예정이다.
서울문화재단 김종휘 대표이사는 "이번 공모를 통해 생애주기별 예술교육 프로그램을 발굴함으로써 어린이부터 성인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시민이 일상 속에서 예술교육을 경험하며, 삶의 가치가 깊어질 것"이라며 "예술가는 창작 작업을 통해 시민과 만나고, 지역은 예술가와 만나 변화할 수 있는 예술교육을 실천할 것"이라고 했다.

이번 공모와 관련해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는 '사업설명회'가 21일 오후 2시부터 서울시청 지하 2층 시민청 태평홀에서 개최된다. 설명회에서는 사업별로 구체적인 정보가 실린 안내 책자가 제공되며, 개별 질의응답 시간도 마련된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