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靑 "손혜원 의원 논란 들여다보고 있지 않아…당에서 판단할 문제"

최종수정 2019.01.18 11:18 기사입력 2019.01.18 11:1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황진영 기자, 손선희 기자] 청와대는 18일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 가족과 지인들이 전남 목포 근대역사문화공간 일대 부동산을 집중 매입해 투기 논란이 벌어지는 것과 관련해 "당에서 판단할 문제"라는 입장을 내놓았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춘추관 정례 브리핑에서 '손 의원 관련 의혹 보도에 대해 청와대가 어떻게 보고 있느냐'는 질문에 "청와대에서 별도로 그 문제에 대해서 들여다 보고 있지 않다"며 이 같이 말했다.

손 의원 개인의 문제인 만큼 청와대가 개입할 문제가 아니라고 선을 그은 것이다.

김 대변인은 노영민 비서실장 주재로 열린 현안점검 회의 등에서 언급된 사항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제가 언론 모니터링을 한 정도"라고 답했다.

'민정수석비서관실 공직감찰반의 중점 비리 조사 대상은 아닌가'라는 질문에는 "현재로서는 그럴 사안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황진영 기자 young@asiae.co.kr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