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주항공 '찜 특가항공권' 해외 현지 판매율 18%…"인바운드 수요 창출"

최종수정 2019.01.14 09:03 기사입력 2019.01.14 09:03

댓글쓰기

제주항공 '찜 특가항공권' 해외 현지 판매율 18%…"인바운드 수요 창출"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제주항공 은 지난해 12월 실시한 찜(JJiM) 특가 항공권 행사와 관련, 해외 현지 판매(인바운드) 비중이 18.3%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고 14일 밝혔다.

제주항공에 따르면 특가 항공권 행사 중 인바운드 비중은 해마다 증가하는 추세다. 2017년1월엔 인바운드 비중이 3.3%에 그쳤지만, 지난해 1월에는 16%까지 증가한 바 있다.

지난해 12월 특가 항공권 행사의 인바운드 실적은 지역별로 일본이 42.9%로 가장 높았고, 그 뒤는 ▲동북아시아(일본 제외) 38.5% ▲동남아시아 14.9% ▲괌·사이판·러시아 등 기타지역 2.7% 등 이었다.

특히 일본의 경우 지난해 1월 행사 당시 비중이 17%에 그쳤지만 이번엔 25% 이상 늘어났다. 제주항공은 "동방신기를 비롯한 한류스타를 모델로 정해 현지에서 인지도를 높이는 등 마케팅을 꾸준히 진행한 결과"라고 분석했다.

한편 이번 행사 기간 판매된 항공권 중 가장 많은 판매가 이뤄진 지역은 한국에서 출발하는 동남아시아 지역(33.7%)이었다. 2위는 일본(21.5%), 3위는 괌·사이판(18.9%), 4위는 중화권(13.7%)이 차지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항공권 프로모션 행사가 국내 출발 노선 뿐 아니라 해외발 노선에서도 높은 판매율을 보이고 있다"면서 "매출 확대는 물론 인바운드 수요를 창출, 지속가능한 성장 기반을 구축하는 데도 긍정적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