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동구 건축안전센터' 운영

최종수정 2019.01.07 08:17 기사입력 2019.01.07 08:17

댓글쓰기

전문 인력 채용 상황별 안전사고 신속 대응 및 기술적인 검토 내실화와 전문성 기대

'강동구 건축안전센터' 운영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전국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강동구 건축안전센터'를 설립한 데 이어 민간건축물의 각종 재난사고 예방 업무를 수행할 전문 인력인 건축사와 건축구조기술사를 공개 채용했다.

앞서 지난해 9월10일 민간 건축물의 지진·공사장 안전사고 발생 등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설립됐던 '강동구 건축안전센터'(이하 센터)는 전문 인력 채용이 완료됨에 따라 올해부터는 본격적으로 운영 될 수 있게 됐다.

특히, 건축 안전 분야 전문가인 건축사와 건축구조기술사를 통해 민간건축물의 안전에 관한 신속한 상황별 대응체계 구축과 함께 기술적인 검토의 내실화와 전문성 등이 기대된다.

구는 센터의 본격운영으로 ▲노후건축물 안정성 확보로 안전 불안감 해소 ▲지진의 위험을 해소할 민간건축물 내진성능 확보 ▲ 화재취약 및 사각지대 해소 ▲안전문화 정착 및 안전관리 기반 구축으로 공사장 안전 확보 등의 기능을 체계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앞으로도 건축물과 공사장의 안전에 관한 전문적이고 종합적인 관리체계 등을 꾸준히 마련, 민간건축물의 재난사고 사전 예방과 지역 실정에 맞는 주민 맞춤형 안전서비스를 확대·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