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매일유업, 소화가 잘되는 우유X롤링핀 카페 컬래버레이션 메뉴 출시

최종수정 2018.11.28 10:28 기사입력 2018.11.28 10:28

댓글쓰기

매일유업, 소화가 잘되는 우유X롤링핀 카페 컬래버레이션 메뉴 출시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 매일유업은 락토프리 우유 ‘소화가 잘되는 우유’와 베이커리 전문 카페 브랜드 ‘롤링핀’과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신 메뉴 4종을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협업은 평소 우유가 들어간 라떼와 밀크티 등을 마시기 불편해하는 소비자들의 체질과 취향 등을 반영해 롤링핀 고객들의 더 폭 넓은 메뉴 선택을 돕고자 마련됐다. 롤링핀은 압구정점을 시작으로 서울과 대전, 대구, 부산 등 전국에 51개 매장을 운영 중인 베이커리 카페로서 천연발효종으로 만든 소화가 잘되는 발효빵들을 매장에서 직접 구워 다양한 음료 메뉴들과 함께 제공하고 있다.

소화가 잘되는 우유가 들어간 메뉴는 총 4종이다. 소화가 잘되는 우유를 사용해 만든 커피라떼 음료인 ▲‘소잘 라떼’, 홍차를 베이스로 만드는 밀크티에 소화가 잘되는 우유를 사용한 ▲‘소잘 로얄밀크티’, 우유 본연의 고소한 맛을 따뜻하게 즐길 수 있는 ▲‘소잘 스팀밀크’로 음료 3종이 있으며, 소잘 로얄밀크티와 함께 발효종으로 만든 치아바타 혹은 버터 크루아상 중 선택할 수 있는 ▲‘소잘 모닝세트’ 메뉴가 있다.

롤링핀 관계자는 “롤링핀은 좋은 재료를 사용해 더욱 건강한 제품을 제공한다는 철학으로 고객들에게 다양한 메뉴를 선보이고자 노력하고 있어 이번 소화가 잘되는 우유를 활용한 메뉴 출시를 준비했다”며 “소비자들의 건강과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한 새로운 메뉴들을 선보인 만큼 매장을 찾는 고객들의 만족도가 더욱 올라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락토프리 우유는 우유 속 유당(락토스)을 제거해 복통, 설사 등의 증상을 보이는 ‘유당불내증’을 겪는 사람도 걱정 없이 마실 수 있는 우유다. 매일유업의 소화가 잘되는 우유는 국내 최초로 ‘막 여과기술’을 사용해 미세한 필터로 배 아픔의 원인인 유당을 제거한 락토프리 우유로, 우유 본연의 고소한 맛과 영양을 그대로 살린 것이 특징이다. 오리지널 제품 외 저지방 제품과 실온 보관이 가능한 멸균 제품도 있어 기호에 따라 선택 가능하다.

매일유업 소화가 잘되는 우유 관계자는 “우유 섭취에 불편함을 느끼는 소비자들도 락토프리 우유를 통해 우유를 활용한 음료들을 편하게 마실 수 있다는 점을 적극적으로 알리는데 지속적인 노력을 펼친 결과 국내 락토프리 우유 시장은 올해 9월 기준으로 전년 대비 44% 확대되며 매년 성장 중이다”며 “이번 소화가 잘되는 우유와 롤링핀 브랜드의 협업을 포함해 앞으로도 우유 소화가 어려운 사람들을 위해 다양한 채널로 락토프리 우유가 대중화 될 수 있도록 앞장설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더불어 소화가 잘되는 우유는 협업을 기념애 온라인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오는 30일까지 ‘우유는 매일이다’ 브랜드 페이스북 혹은 매일유업 인스타그램에서 롤링핀과 함께 선보인 소잘 신 메뉴에 대한 프로모션 영상을 시청 후 기대평을 댓글로 남기면 추첨을 통해 선발된 총 30명에게 경품으로 롤링핀 소잘 메뉴 교환권(1인 2매)을 증정한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