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원효전자상가· 용산꿈나무종합타운 일자리카페 2곳 신설

최종수정 2018.11.14 00:16 기사입력 2018.11.14 00:16

댓글쓰기

용산구, 청년 구직자 지원하기 위해 연말까지 무료 취업 특강도 8회 진행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지역 내 청년 구직자를 위해 일자리카페 2곳을 신설, 14일부터 취업 특강에 나선다.

구는 최근 원효전자상가(청파로 77) 6동 3층과 용산꿈나무종합타운(백범로 329) 3층에 일자리카페를 새롭게 조성했다.

전자상가 카페(용산전자 상상가)는 2286㎡ 규모다. 넓고 쾌적한 ‘상상라운지’와 스터디룸(6인실) 2개, 세미나룸(20인실) 1개로 구성된다.

세미나룸은 65인치 TV 등 설비를 갖췄다. 월~금요일 오전 8~ 오후 8시 12시간 문을 연다.(휴일, 공휴일 휴관) 하드웨어 스타트업을 집중 발굴·육성하는 N15(대표 허제)가 시설을 운영한다.

꿈나무타운 카페는 660㎡ 규모로 3만권 장서 ‘꿈나무 도서관’과 스터디룸(12인실) 1개를 갖췄다. 평일은 오전 9~오후 9시, 주말은 오전 9~ 오후 5시 운영된다.(월요일, 공휴일 휴관) 운영자는 용산구시설관리공단(이사장 이판수)이다.
취업을 준비하는 만 15~39세 서울시민이면 누구나 시설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구는 카페 입구에 키오스크(무인 종합정보안내시스템)를 설치, 취업 정보도 제공한다.
원효전자상가· 용산꿈나무종합타운 일자리카페 2곳 신설


스터디룸과 세미나룸은 사용일 기준 7일 이전에 서울일자리포털(job.seoul.go.kr)로 대관을 신청해야 한다. 취·창업 관련 청년활동(스터디, 면접 준비, 해당 주제 관련 모임)에 한해 1팀 최대 2시간 동안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무료.

구는 일자리카페에서 연말까지 8회에 걸쳐 무료 취업 특강도 실시한다.

용산전자 상상가에서는 ▲11월 27일 : 소그룹 직무 컨설팅(영업) ▲11월 29일 : 소그룹 직무 컨설팅(마케팅) ▲12월 4일 : 취업특강(채용시장 동향 및 최신트렌드) ▲12월 6일 : 소그룹 직무 컨설팅(유통, 물류)이 매회 2시간 동안 진행된다.

꿈나무타운 카페에서는 ▲11월 14일 : 취업준비 꿀팁(퍼스널 컬러로 나만의 매력 더하기) ▲11월 23일 : 국내 대기업 현직자가 들려주는 직무와 커리어 설계 ▲11월 26일 : 금융사 취업을 위한 면접, 취업 노하우 ▲12월 5일 : 외국계 IT기업 인사담당자가 들려주는 취업과 커리어 설계 과정을 이어간다.

특강도 서울일자리포털로 신청한다. 회당 30명 선착순 모집이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청년실업 문제가 날로 심각해지고 있다”며 “새롭게 조성한 일자리카페에서 맞춤형 취업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운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외도 구는 청년정책자문단 구성, 일자리기금 설치, 창업지원센터 및 취업 코디네이터(coordinator) 운영 등 다방면에 걸쳐 청년실업 문제 해소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용산구 일자리경제과(☎2199-6793)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