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동대문구 장터 ‘잇다마켓’ 개장

최종수정 2018.06.12 09:40 기사입력 2018.06.12 09:40

서울약령시 입구~한방진흥센터 300m 구간 16·17일 개장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동대문구가 지역 주민과 소상공인, 사회적경제기업 등이 함께하는 2018 동대문구 장터 '잇다마켓’을 개장한다.

‘잇다마켓’은 관내 의류·봉제·피혁업체를 비롯한 소상공인의 판로 개척 및 제품 홍보를 도와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로 지역내 생산자와 주민, 지역과 주민, 다양한 세대의 주민을 하나로 잇는다는 것을 의미한다.

구는 ‘잇다마켓’을 16일 오후 2시부터 8시, 17일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운영, 행사구간은 서울약령시 입구부터 한방진흥센터까지 약 300m다.

행사장은 △공방을 체험하는 ‘작가+체험존’ △소상공인 제품 등을 판매하는 ‘지역경제존’ △어린이용품 재활용장터인 ‘자원순환존’ △다양한 음식이 준비된 ‘푸드존’, 총 4개의 테마로 구성된다.
동대문구 장터 ‘잇다마켓’ 개장



행사장에 마련된 메인무대에서는 16일 오후 5시30분부터 난타, 고전무용, 퓨전음악 등의 공연이, 17일 오후 3시부터는 주민참여로 꾸며지는 뮤직 페스티벌이 펼쳐져 행사의 열기가 한껏 고조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 일정금액 이상의 상품을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룰렛, 구슬뽑기 등 게임을 통해 다양한 기념품을 증정한다.

박주환 경제진흥과장은 “이번 행사에 많은 주민들이 방문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일조하고 다양한 이벤트와 공연도 즐기기 바란다. 앞으로도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고 주민들이 직접 참여도 할 수 있는 프로그램 개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