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 대통령 "국회, 헌법 위반…개헌 기대 내려놓는다"

최종수정 2018.05.25 13:07 기사입력 2018.05.25 13:07

댓글쓰기

"국민께서 개헌 동력 다시 모아주시길 바란다"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5일 정부 개헌안이 전날 국회 본회의에서 의결정족수 미달로 '불성립' 된 것과 관련해 "진심이 없는 정치의 모습에 실망하셨을 국민께 다시 한 번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촛불 민심을 헌법에 담기 위한 개헌이 끝내 무산됐다"며 이 같이 적었다. 이어 "국민과의 약속을 지키지 못해 매우 송구스럽고 안타깝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또 "국회는 대통령의 발의한 개헌안의 가부를 헌법이 정한 기간 안에 의결하지 않고 투표불성립으로 무산시켰다"면서 "국회는 헌법을 위반했고 국민은 찬반을 선택할 기회조차 갖지 못하게 됐다. 국회가 개헌안을 따로 발의하지도 않았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많은 정치인이 개헌을 말하고 약속했지만 진심으로 의지를 가지고 노력한 분은 적었다"면서 "이번 국회에서 개헌이 가능하리라고 믿었던 기대를 내려놓는다. 언젠가 국민께서 개헌의 동력을 다시 모아주시기를 바란다"고 적었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