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박 2일’ 김준호 어머니·동생 출연…“최근에 오빠 자주 본다”

최종수정 2018.04.23 00:07 기사입력 2018.04.23 00:07

댓글쓰기

사진=KBS '1박 2일' 방송화면 캡쳐

사진=KBS '1박 2일' 방송화면 캡쳐



쇼핑호스트 김미진이 오빠이자 개그맨 김준호를 최근 자주 본다고 말해 눈길을 끌고 있다.

22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에서 김준호는 게임에서 승리해 진해 가정식을 저녁으로 먹을 수 있게 됐다. 김준호는 갈비탕, 등갈비 찜, 잡채, 산적 등을 먹었다.

특히 김준호는 음식이 자신의 입맛에 잘 맞는다고 말하며 음식 전부를 맛있게 먹었다.

이후 김준호는 어머니에게 영상편지를 보냈고 이때 어머니와 동생이 현장에 깜짝 등장했다. 어머니는 김준호 티셔츠를 입고 출연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1박 2일’ 멤버들은 김미진에게 “평소 김준호를 자주 보는지” 물었고 김미진은 “최근에 외로워지지 않았냐. 자주 본다”며 김준호가 이혼한 사실을 언급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김준호의 어머니는 “시청자 여러분. 우리 준호, ‘1박 2일’ 많이 사랑해주세요”라고 말해 아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