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식이섬유·칼슘 한가득' 매일유업, ‘매일 바이오 화이버&칼슘’ 3종 출시

최종수정 2018.03.20 08:55 기사입력 2018.03.20 08:55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 매일유업의 발효유 전문 브랜드 ‘매일 바이오’가 프로바이오틱 L-GG 유산균에 하루 부족분 식이섬유와 칼슘을 담아 더욱 건강하게 마실 수 있는 드링킹 요거트인 ‘매일 바이오 화이버&칼슘’ 3종을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신제품은 한국인의 1일 영양성분 평균 섭취량을 기준으로 부족하기 쉬운 식이섬유와 칼슘을 한번에 보충할 수 있도록 영양 설계를 해 배변활동과 뼈 건강관리에 도움이 된다. 한국인의 식이섬유 하루 평균섭취량은 2민1000mg로 권장섭취량인 2만5000mg 대비 4000mg이 부족하다. 칼슘의 평균섭취량은 약 500mg으로, 권장섭취량인 700mg 대비 200mg이 부족하다. 매일 바이오가 새로 선보인 화이버&칼슘 3종은 한 병에 사과 1개반에 해당하는 식이섬유 4000mg와 우유 한 잔(200㎖)의 칼슘 200mg를 담아 평균섭취량 대비 하루 부족분의 식이섬유와 칼슘을 충족시킨다.

또한 매일 바이오는 800여편의 연구논문과 200여편의 임상 등 세계에서 가장 많은 연구를 통해 그 효과와 안전성이 입증된 프로바이오틱 L-GG 유산균을 담았다. 150㎖ 한 제품에 L-GG 유산균 포함하여 500억 마리(CFU)를 반영해 장 건강에 도움이 된다.

매일유업 관계자는 “‘매일 바이오 화이버&칼슘’은 업무와 학업 등으로 장 건강이 취약할 수 있는 현대인의 라이프스타일과 한국인의 식생활 패턴을 고려해 부족하기 쉬운 영양소를 쉽게 보충할 수 있도록 선보인 제품이다”며 “하루 1병만으로도 세계에서 가장 많이 연구된 프로바이오틱 L-GG 유산균을 섭취하는 동시에 식이섬유와 칼슘도 함께 섭취할 수 있어 건강관리를 위해 간편하게 영양을 채울 수 있는 제품을 찾는 소비자들에게 추천한다”고 말했다.
기본이 되는 맛인 플레인과 더불어 사과와 백도 총 3종으로 선보여 취향에 맞춰 다양하게 선택할 수 있다. 소비자가격은 150㎖용량으로 4개입 세트 기준 4800원이며, 1개 기준 1200원이다. 제품 구매는 전국 할인마트와 백화점, 개인마트 등에서 가능하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