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빛소프트, 가상통화 '브릴라이트 코인' 홍콩 ICO 추진

최종수정 2018.03.07 10:58 기사입력 2018.03.07 10:5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게임업체 한빛소프트는 7일 자사의 가상통화 '브릴라이트 코인(Bryllite Coin·BRC)'을 홍콩 법인을 통해 가상통화공개(ICO)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홍콩에 위치한 자회사를 통해 ICO하고, 프리세일즈 및 프라이빗 세일즈를 거쳐 오는 4월 초 퍼블릭 세일즈에 들어갈 계획이다.

BRC는 게임 이용자를 위한 블록체인 '브릴라이트 플랫폼' 기반 암호화폐다. 브릴라이트 플랫폼은 이용자의 자산을 안전하게 저장하고 이동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하고 자산 거래에 동시성을 적용해 중개자 없이도 신뢰할 수 있는 거래가 가능하도록 하는 플랫폼이다. PC·모바일·웹·콘솔·가상현실(VR)·증강현실(AR) 게임 등 네트워킹이 가능한 다양한 형태의 게임 플랫폼 모두 참여할 수 있다.

이 플랫폼은 그동안 게임 서비스 내부 데이터베이스(DB)에 저장된 이용자의 자산을 블록체인에 저장해 자산 이동이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이를 통해 이종 게임 간 이용자의 계정, 캐릭터, 능력치, 장비 등의 자산을 이동하거나 다른 이용자와 거래할 수 있다.

이용자는 또 BRC를 통해 브릴라이트 플랫폼에 참여해 혁신적인 접근성과 사용편의를 누릴 수 있다. 이용자는 단순히 게임을 플레이 하는 것 만으로 게임 화면에서 BRC가 적립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동료에게 게임 머니를 전송하는 것과 동일한 방법으로 이체도 가능하며 다른 이용자와 아이템을 거래하는 것과 같은 방법으로 자산을 거래할 수 있다. BRC는 게임 내 유료 서비스 구매에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다른 이용자와의 자산 거래에 지불 수단으로 이용될 수 있다. 또 BRC를 거래소 등에 매각해 수익을 얻을 수 있다.

한빛소프트는 이번 ICO를 통해 국내 뿐 아니라 중국, 동남아, 북미, 유럽 등 전 세계 게임 이용자 및 한빛소프트의 파트너사 이용자에게도 블록체인 플랫폼을 제공한다. 한빛소프트 관계자는 "BRC 홍콩 ICO는 아시아 최초로 상장사의 해외 ICO라는 점에서 파급력이 기대된다"며 "오랜 시간 직접 게임 개발과 퍼블리싱을 하며 업계에서 중요한 역할을 해 온 기업의 블록체인 산업 진출인 만큼 게임 산업 내 블록체인 혁신의 불씨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