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에스브이, 타이선 그룹과 스마트 LED 가로등 사업 시동

최종수정 2018.02.13 10:56 기사입력 2018.02.13 10:56

베트남 전역으로 스마트 LED 가로 등 설치 예정
3년간 5000억 규모 Smart 가로등 사업 기대감↑

[팍스넷데일리 배요한 기자] 이에스브이가 베트남 파트너사인 국방부 소속 타이선 그룹과 스마트 LED 가로등 사업을 비롯해 ‘스마트 병원(Smart Hospital)’ 조성에 나서기로 하는 등 베트남 내 ‘스마트시티 구현’을 위한 첫 수주에 성공했다.

이에스브이는 타이선 그룹과 국방부 소속 175병원 내 ‘스마트 병원’을 구축하기 위해 스마트 LED 가로등과 보안등(IP카메라와 와이파이 내장형)을 설치하는 100만달러 규모의 첫 번째 테스트 오더 수주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지난해 3월 타이선 그룹과 3년간 5000억원 규모의 사업 수주 계약을 체결한 것과 관련해 그 첫 단추를 성공적으로 끼웠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면서 “타이선그룹은 부동산, 무역, 국방산업, SOC 산업, IT, 핀테크, 교통등의 사업을 펼치고 있어 향후 다양한 분야에서의 계약이 이뤄질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에스브이와 타이선 그룹은 스마트 LED 가로등 제조사인 에이엘지 시스템즈와 함께 지난해 3월부터 1년간 베트남 전지역을 상대로 스마트시티 구축을 위한 적극적인 마케팅 진행해 왔다. 이를 통해 연내 람동성달랏시, 푸국 아일랜드, 닥락성부온마퉛시 및 호치민 시내 등 지역에서 스마트시티 관련 구매계약을 체결하고,이를 통한 매출도 자연스럽게 발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계약으로 스마트 LED 가로등이 설치되는 175 국방병원은 53개 부서에 약 1400명이 근무하는 곳으로, 병상 수만 1600개에 이르며 부지면적이 무려 6만 평인 대규모 병원이다. 암치료 센터와 핵의학 센터 등을 갖추고 있으며 베트남에서 가장 규모가 크고 시설이 좋은 병원으로 알려져 있다. 현재 국가 지원을 받으면서 베트남 전쟁으로 인한 고엽제 환자와 군인들의 치료를 담당하고 있다.

병원 내 스마트 LED 가로등 설치가 완료되면 병원 내부 어디서나 무료로 와이파이 사용이 가능하고, CCTV 및 와이파이 일체형 모델이 적용되어 유지보수 및 관리비가 훨씬 저렴해 진다. 또 병원 내부 시스템과 유동 인구수를 고려해 광고나 ISP사업 등 수익사업도 기대할 수 있다.

이에스브이 관계자는 “베트남 내 스마트 가로등 설치 사업을 확대 추진하여 글로벌 영업력을 강화하고 베트남 내 스마트 시티를 구축해 지속적인 매출 증대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요한 기자 yohan.bae@paxnet.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