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카카오게임즈, 게임 개발 나선다…자회사 '프렌즈게임즈' 출범

최종수정 2018.02.07 12:12 기사입력 2018.02.07 12:12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게임업체 카카오게임즈는 7일 자체 게임 개발을 위한 자회사 '프렌즈게임즈'를 출범한다고 밝혔다. 카카오프렌즈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캐주얼 게임을 개발하는 데 집중할 계획이다.

이날 카카오게임즈는 서울 서초구 양재엘타워에서 '2018 미디어 프리뷰' 행사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는 "지난해 인수한 개발사 슈퍼노바일레븐을 중심으로 모든 게임개발 역량을 한 데 모아 도전할 것"이라며 "프렌즈게임즈에 우리가 가진 모바일게임 지분을 모두 현물출자 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프렌즈게임즈는 대표는 남궁 대표가 겸직해 맡을 예정이다.

남궁 대표는 "모바일 게임회사를 운영하며 (게임 개발은) 숙명이라 생각해 왔고, 특히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서는 의무적이다"며 "직접 개발부터 퍼블리싱까지 플랫폼 영역을 키워나가 게임산업 전반에 걸친 모든 접근을 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프렌즈게임즈는 카카오의 특장점인 '카카오프렌즈' 캐릭터를 활용한 모바일게임, 스낵게임 등을 담당하게 된다. 카카오게임즈는 이를 통해 '플랫폼, 퍼블리싱, 게임개발' 등 게임회사로서 삼각편대를 갖췄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