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업인력공단, 고용허가제를 통한 라오스 노동자 26명 입국

최종수정 2018.02.06 09:00 기사입력 2018.02.06 09: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한국산업인력공단은 6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외국인 고용허가제(E-9)를 통해 최초로 한국에 입국하는 라오스 노동자 26명을 대상으로 새 출발을 응원하는 환영행사를 열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김동만 산업인력공단 이사장을 비롯해 캄쑤와이 께오달라봉(Khamsouay KEODALAVONG) 주한 라오스 대사, 이정식 노사발전재단 사무총장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라오스는 2015년 11월, 16번째로 외국인 고용허가제 도입국가로 지정됐으며, 이번에 입국한 노동자는 지난해 4월에 시행된 제1회 선발포인트제 시험에 합격한 인원이다.

김 이사장은 환영사에서 "대한민국에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게 된 라오스 노동자 여러분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노동자들의 권익보호와 사업장 조기 적응을 지원해 중소기업 생산성 향상에 도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캄쑤와이 께오달라봉 주한 라오스 대사는 "라오스 노동자들이 인력채용에 어려움을 겪는 한국 중소기업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