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bhc, 가맹점 상생위한 e쿠폰 정산 기간 단축…동반성장 최우선

최종수정 2017.06.09 09:01 기사입력 2017.06.09 09:01

댓글쓰기

bhc, 가맹점 상생위한 e쿠폰 정산 기간 단축…동반성장 최우선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 bhc가 가맹점과의 상생정책 일환으로 e쿠폰 정산 기간을 대폭 단축한다고 9일 밝혔다.

bhc는 가맹점의 e쿠폰 결제시스템에 대한 불편함을 해소하고자 업계 관행상 길게는 55일 걸렸던 e쿠폰의 정산을 소비자가 사용 후 3일 이내 정산하는 시스템으로 전면 교체했다.
e쿠폰은 상품구성을 특화해 온라인 또는 모바일 쇼핑몰에서 메뉴별 또는 금액권으로 구매해 주문에 사용할 수 있는 전자상품권이다.

그 동안 소비자가 e쿠폰을 온라인이나 모바일을 통해 구매 후 사용하면 판매 비용을 가맹점에 월 단위로만 정산이 가능했다. 이로 인해 그동안 가맹점에서는 e쿠폰으로 판매된 금액의 정산기간이 최장 55일 소요되는 것이 업계의 관행이었다.

이에 bhc는 e쿠폰 정산의 장기화에 따른 가맹점의 불편함을 해소하고자 업계에서 처음 시도하해 일 단위 정산시스템으로 변경 운영하게 된다. 이는 판매 쇼핑몰에서 금액이 자사로 입금되기 전에 bhc가 우선 가맹점에게 선 정산을 하는 시스템이다.
bhc는 독자경영 이후 가맹정과의 상생정신을 최고의 가치로 두고 가맹점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있다. 대표적인 것이 가맹점과 본사의 커뮤니케이션 채널인 ‘신바람 광장’이다. 이는 가맹점 사업주의 의견을 본사 대표이사를 비롯해 전 직원이 공유하며 해당 부서에서 개선에 대한 의견을 24시간 이내에 답변하는 시스템이다. 이번 결제시스템 변경 또한 이러한 ‘신바람 광장’을 통해 개선한 사례다.

김동한 홍보팀장은 “가맹점과의 다양한 상생정책을 통해 가맹점과 고객이 만족하는 브랜드로 성장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