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하이자산운용, 사회책임투자 펀드 설정

최종수정 2017.05.29 09:50 기사입력 2017.05.29 09:50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하이자산운용은 사회책임투자 펀드를 설정했다고 29일 밝혔다.

이 펀드는 공모 주식형 펀드로서 운용시 기업의 수익성, 성장성, 안정성 등의 재무적 분석과 더불어 환경, 사회, 지배구조 등의 비재무적 요소를 함께 고려해 보다 능동적인 관점에서 투자한다.

하이운용이 사회책임투자 펀드를 설정한 배경에는 올 해 하반기부터 국내연기금과 기관투자자의 적극적인 주주권 행사를 통해 기업 의사결정 참여를 유도하는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이 가속화될 것으로 전망하기 때문이다. 또 해외연기금의 사례처럼 국내연기금도 사회책임투자를 기금운용지침상에 반영하고 투자의 원칙으로 정할 것으로 예상되는데 이 경우 국내연기금의 사회책임투자 규모가 증가할 것으로 판단된다.

지난해 말 기준 유럽의 사회책임투자 비중은 전체 운용자산의 52%이고 미국은 21%이나 아시아 지역(일본 제외)은 아직 1%에 미달해 선진국과 비교할 때 아시아 지역의 사회책임투자 펀드 비중은 매우 낮은 수준이다. 그러나 2014년 스튜어드십 코드를 도입한 일본의 사회책임투자 비중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고 지난해 스튜어드십 코드가 소개된 우리나라의 경우에도 올 해 하반기부터 사회책임투자가 활성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박선호 하이운용 팀장은 "영국, 일본의 선례처럼 2017년 한국형 스튜어드십 코드의 본격적인 도입은 코스피 배당성향 상향 및 지배구조 개선 등을 통해 코리아 디스카운트를 해소시킬 것"이라며 "기업의 공시 강화 등으로 인해 자본시장이 효율적 시장으로 성숙하면서 비재무적 요소가 기업가치에 미치는 영향이 증가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사회책임투자는 투자자의 자산운용에 있어 특별한 가치를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펀드는 추가형, 개방형, 종류형 공모펀드로서 운용보수 0.5%, 판매보수(C1 클래스 기준) 1.2%를 포함하여 총보수는 1.74%이고 환매시 환매수수료는 없으며 펀드 가입은 하이투자증권 등을 통해 할 수 있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개인 독자의 원고는 본지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으며, 본 원고를 토대로 투자하실 경우 발 생하는 손익에 대해 아시이경제는 책임 지지 않습니다.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