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춘천 남이섬 '세계책나라축제'…5월 한달간 공연·전시·체험

최종수정 2017.04.24 07:05 기사입력 2017.04.24 07:05

댓글쓰기

'2017 남이섬 세계책나라축제'

'2017 남이섬 세계책나라축제'


[아시아경제 장인서 기자] 강원 춘천시의 대표 관광지인 남이섬에서 5월 한 달간 '세계책나라축제'가 열린다.

책나라축제는 덴마크의 동화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 탄생 200주년을 기념해 2005년부터 시작됐다. 전 세계 그림책 문화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어 매년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올해 축제 기간에는 그림책을 소재로 모두 39건 256회의 공연, 전시, 체험이 이어진다.

5월14일에는 전 세계 치열한 경쟁을 뚫고 선정된 수상자를 축하하는 나미콩쿠르 시상식이 열린다. 시상식과 더불어 어린이 취타대, 풍물단, 슈퍼스틱과 거대 앨리스 인형이 등장하는 퍼포먼스가 펼쳐져 흥겨운 축제 한마당을 만든다.

축제 기간 그림책 분야의 노벨상이라 불리는 안데르센상 후보자들의 작품과 소품도 전시된다. 어린이를 위한 '아이들랜드', 덴마크 동화로 동심을 찾아보는 '덴마크 일러스트레이터 3인 3색展(전)', 도깨비 작가 한병호의 '그림 동물원', 제주 용암을 소재로 한 동화 '마그마보이展(전)'도 만날 수 있다.

이외에 동화작가가 들려주는 1인 그림책 극장을 비롯해 국악 오케스트라공연, 어린이 요들송 합창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이어진다. 작가와 관객이 교류하는 자리도 마련된다.
민경우 남이섬세계책나라축제 사무국장은 "축제를 통해 문학과 미술, 음악, 체험, 여행이 어우러지는 그림책 여행을 떠나는 기회를 가져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장인서 기자 en130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