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플래닛 11번가, 프리미엄 유아동 패션 기획전 진행

최종수정 2017.04.11 08:29 기사입력 2017.04.11 08:29

댓글쓰기

벤시몽 선글라스, 라하하나 래시가드 등 100여개 상품판매 기획전 시작
프리미엄 유아동 상품 시장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이동

SK플래닛 11번가, 프리미엄 유아동 패션 기획전 진행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SK플래닛 11번가는 온라인 시장에서 급성장 중인 프리미엄 유아동 상품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인기 패션 편집숍과 손잡고 제품 경쟁력을 강화한다.

11번가는 프랑스 패션잡지 ‘밀크’의 국내 프리미엄 유아동 패션 및 라이프스타일 편집숍인 ‘밀크 스토어’과 협력해 ‘벤시몽’, ‘라하하나’ 등 매월 다른 국내외 프리미엄 브랜드의 유아동 의류, 액서서리 상품 판매를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를 통해 매월 트렌드에 맞는 새로운 프리미엄 유아동 패션 상품을 판매하며, 4월에는 프랑스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벤시몽’의 선글라스(16만5000원)와 프리미엄 스윔웨어 브랜드 ‘라하하나’의 래시가드 리미티드 에디션(5만9000원), 피마자 씨앗에서 추출한 원재료를 사용해 제품을 제작하는 ‘SNRD’의 선글라스(6만5000원원) 등 100여개 상품을 판매한다.

최근, 오프라인 매장 중심으로 성장해 오던 프리미엄 유아동 상품 시장이 온라인 쇼핑몰로 빠르게 옮겨오고 있으며, 11번가에는 유아동 프리미엄 브랜드 및 백화점 입점 등으로 판매 제품군도 다양해지며 큰 폭으로 성장하고 있다.

11번가에서의 ‘신생아, 유아동 의류, 잡화, 신발’ 카테고리의 경우 지난 1월~3월 판매 거래액이 지난해 동기 대비 각34.7% 증가한 반면, 브랜드 상품으로 구성된 ‘백화점 유아동 패션’ 카테고리는 43%나 성장했다. 등록된 ‘백화점 유아동 패션’ 카테고리 상품들의 평균 단가는 3만7000원으로, 판매가 많이 된 상위 100개 상품의 평균 단가는 6만5000원을 기록했다. 특히 판매 인기 상위 10개 제품 중 7개는 10만원 이상의 가방, 자켓 등이 자리하고 있는 등 유아동 카테고리에서의 고품질 프리미엄 상품 강세가 이어지고 있다.

앞서 올해 3월에는 11번가에 프리미엄 유모차 브랜드 스토케가 직접 입점해 5만원대의 ‘플렉시바스’ 아기욕조부터 160만원대의 ‘트레일즈’ 디럭스 유모차 등 프리미엄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
김현정 기자 alpha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