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다이나핏, 초경량ㆍ고효율 러닝화 '트리거' 시리즈 출시

최종수정 2017.03.09 10:43 기사입력 2017.03.09 10:43

스피드 업이라는 브랜드 철학 담아

[아시아경제 조호윤 기자]다이나핏은 중ㆍ단거리 러닝에 적합한 초경량, 고효율 에너지 러닝화인 ‘트리거’ 시리즈를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트리거 시리즈는 230g 초경량 제품으로 스피드 업이라는 브랜드 철학을 담아낸 다이나핏의 대표 러닝화 라인이다.

반발탄성이 기존보다 58% 개선된 소재 'D3O 폼'을 사용해 착지 시 하중을 앞으로 치고 나가는 힘으로 전환, 최대의 에너지 효율을 발생하도록 설계했다. D3O FOAM은 평상시 고무처럼 부드럽고 유연한 구조에서 충격을 받으면 순식간에 단단해져 충격을 흡수, 분산한 뒤 원상태로 복원되는 첨단 소재로 현재 모터사이클, 아이스하키 보호장비 등에 사용되고 있다.

트리거 시리즈는 ‘트리거 런’, ‘트리거 포티’ 등 5가지 제품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3D 힐컵 구조로 뒤꿈치를 안정적으로 잡아주며 흔들림 없는 러닝을 돕고 신발 전체에 반사 소재를 적용해 어두운 곳, 야간에도 안전하게 러닝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케이투코리아 신발연구소에 따르면, 트리거 시리즈는 뛰어난 반발탄성으로 특히 앞으로 나가는 직진 운동에 강력한 효과를 나타냈으며, 공학적인 설계를 통해 발바닥 중앙 부위에 가해지는 압력을 분산, 충격을 감소시키는데 탁월한 효과가 있다고 했다.

다이나핏은 이외에도 10km 이하 러닝과 실내 트레이닝 운동화로 겸용이 가능한 편안한 착화감의 ‘에센셜’, 통기성을 강조한 ‘핏스터’, 스피드한 패턴의 ‘플라이트’ 등 10km 이하 단거리용 라인과 170g 여성 전용 초경량화 ‘마블 캣’ 등 다양한 다이나 스피드 라인 러닝화 제품들을 함께 출시했다.
김연희 다이나핏 총괄이사는 “트리거 시리즈는 보이지 않는 기술력을 통해 기록 향상과 만족감을 이끌어 내는 브랜드 철학이 담긴 제품이다”며, “누구보다 더 빠르며 강렬하고 지치지 않는 열정과 끈기를 보여주는 하이 퍼포먼스 러닝 제품들을 지속 개발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조호윤 기자 hodo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