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코아스, "신제품 사무용 의자 시리즈 'CIRCLE' 공식 출시"

최종수정 2017.02.27 10:04 기사입력 2017.02.27 10:04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사무가구 전문기업 코아스가 신제품 사무용 의자 시리즈 '써클(CIRCLE)'을 공식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써클은 국내 최초로 인체의 회전점과 의자의 회전점을 일치시킨 인간공학적 의자 기술을 구현했다. 기존 의자와는 달리 등을 뒤로 기댔을 때 허리와 의자 사이의 틈새를 없애 허리에 부담이 없도록 하고, 셔츠 말림 방지 등 최적의 착좌감을 제공한다.

 

단계별 등판 각도 조절이 아닌 사용자가 원하는 지점에서 각도를 조절할 수 있는 등판 무단계 락킹, 사용자의 무게 중심 이동만으로 다른 조작 레버 없이 좌판을 앞으로 기울일 수 있고, 일어서게 되면 자동으로 좌판이 복원되는 오토 포워드 틸팅을 국내 최초로 적용했다.

 

이 외에도 등판 각도와 높이 조절 레버를 좌판에 배치해 손쉽게 조작할 수 있다. 헤드레스트형, 중간등받이형, 컬러 등 옵션과 기능, 디자인에 따라 고급형부터 보급형까지 다양한 제품 라인업을 갖추고 있어 고객들이 사무용뿐만 아니라 회의실, 휴게 공간 등 원하는 공간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노재근 코아스 회장은 "써클은 인간공학과 사용성 분석을 통해 불필요한 기능은 과감히 삭제하고 중요한 기능을 강화했다"며 "향후에도 고객의 입장에서 편안하고 실용적인 의자는 무엇인지 다양한 측면에서 연구하고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써클은 인체의 회전점과 의자의 회전점을 일치시킨 인간공학적 의자 기술로 '2016 경기과학기술대전'에서 기술력과 실용성, 내구성 등 높은 평가를 받으며, 경기도지사 과학기술 유공자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