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뉴스테이 단지에 국공립어린이집 유치한다

최종수정 2016.06.08 05:59 기사입력 2016.06.08 05:59

댓글쓰기

복지부, 국토부와 MOU 체결

[사진=아시아경제DB]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정종오 기자] 2018년부터 본격 입주가 시작되는 뉴스테이 단지에 국공립어린이집을 유치해 입주민의 자녀(30~70% 수준의 입소 우선순위가 부여)에게 양질의 보육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한 시스템이 본격화된다.

보건복지부(장관 정진엽)와 국토교통부(장관 강호인)는 8일 '뉴스테이 등 임대주택 보육서비스 강화 추진'을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그동안 뉴스테이 사업추진을 위해 지자체, 연기금 등과 MOU를 체결해 왔는데 뉴스테이 입주민의 보육서비스 강화방안으로 중앙 행정기관간 MOU는 처음 있는 일이다.

국공립어린이집 확충사업은 보건복지부에서 지난해 150개에 이어 올해에도 150개를 신규 선정한다. 공동주택 단지 내 관리동에 국공립어린이집을 설치하는 경우 무상임대 조건으로 설치와 기자재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현재까지 17개 뉴스테이 단지(1만6859호)의 시행자를 선정했다. 내년까지 총 15만호를 공급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는 뉴스테이 단지 내에 주민편의시설 등을 활용해 무상으로 임대 가능한 국·공립어린이집 발굴 등을 지원한다.
보건복지부는 국·공립어린이집 등 보육관련 서비스 선정과정에서 뉴스테이 등 임대주택 사업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뉴스테이는 분양주택 수준의 품질뿐 아니라 교육, 보육, 건강, 카셰어링 등 단지별로 차별화된 입주자 편의 주거서비스 공간 계획을 반영하고 있어 초기 국공립어린이집 신축비용에 대한 부담 없이 장소제공이 가능하다.

올 하반기 입주자모집을 앞두고 있는 화성동탄2(GS), 수원호매실(현대) 등 국공립어린이집이 유치 의사가 있는 단지를 대상으로 실무협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복지부의 한 관계자는 "이번 MOU를 계기로 복지부의 핵심 국정과제인 국공립어린이집 확충 사업이 탄력을 받을 수 있게 됐다"며 "뉴스테이 등 공동주택 단지 내에 국공립어린이집이 적극 설치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종오 기자 ikoki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