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중연합당'에 통진당 출신 김선동, 김재연 입당…"구태정치 심판할 것"

최종수정 2016.03.21 00:32 기사입력 2016.03.21 00:32

댓글쓰기

(왼쪽부터) 김선동, 김재연, 손솔 / 사진= 연합뉴스

(왼쪽부터) 김선동, 김재연, 손솔 / 사진= 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옛 통합진보당 출신 김선동, 김재연 전 의원이 민중연합당에 입당했다.

이들은 20일 국회 정론관에서 손솔 민중연합당 공동대표와 함께 기자회견을 가졌다.

김선동 전 의원은 "통합진보당이 강제 해산 된 후 정치권은 여야, 진보, 보수를 가리지 않고 온통 1% 특권층의 눈치를 살피는 비겁한 정치가 판을 치고 있다"고 말했다.

김재연 전 의원은 "민중연합당이야말로 친박 구태정치를 심판할 수 있는 정당" 이라며 "저의 입당이 새로이 탄생한 민중연합당의 힘찬 출발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헌신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손솔 민중연합당 공동대표는 '통진당의 재건 아닌가'라는 질문에 "전혀 아니다. 당에 참여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처음으로 정당에 가입하는 사람들이 많다. 그런 프레임을 덧씌우는 것은 잘못됐다"고 답했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